10.23
주요뉴스
뉴스홈 > 컴퓨팅
MS, 2분기 매출 337억 달러로 호조…“원동력은 클라우드”2019 회계연도 4분기 실적 및 2019년도 전체 실적 발표
   

[아이티데일리] 마이크로소프트(MS)의 분기 전체 매출이 전년 동기대비 12% 상승된 337억 달러를 기록했다. 특히, 커머셜 클라우드 매출은 110억 달러를, MS 클라우드 애저의 매출은 64% 상승된 수치를, 클라우드 기반 오피스 365 커머셜 부문 매출은 31% 가량 증가한 수치를 보였다.

19일 마이크로소프트는 2019 회계연도 4분기(4월1일~6월30일) 실적을 발표, 이같이 밝혔다.

MS의 2019 회계연도 4분기 실적발표 주요 내용에 따르면, MS의 분기 전체 매출이 전년 동기대비 12% 가량 상승한 337억 달러를 기록했으며 커머셜 클라우드 매출이 110억 달러를 달성해 전년 동기대비 39% 가량 상승했다. 같은 기간 순이익도 작년 동기대비 49% 성장한 131억 9천만 달러를 기록했다.

특히, 인텔리전트 클라우드 부문 매출은 114억 달러로 19%를 기록했고 애저의 매출은 64% 가량 상승했다. 서버 제품 및 클라우드 서비스 매출도 증가추세를 보였다. 또한, 엔터프라이즈 서비스 매출은 상수 통화 기준으로 6% 상승했다.

이와 같은 매출 상승의 원동력에 대해 분석한 결과, 클라우드의 성장이 한 몫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뉴욕 타임즈는 MS의 클라우드 비즈니스 성장 요인이 원격 데이터센터에서 정보를 저장하는 것 이상의 클라우드 서비스를 확산하는 데 있었다고 분석하며, 특히 MS가 경기침체나 무역전쟁에 대한 우려로 신기술 투자에 소극적인 모습을 보이는 타 기업들과는 달리 대조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고 평가했다.

   
▲ MS가 공개한 주가 현황

아울러 MS는 주가도 호황을 보였다. 지난 한 해 대비 주가가 30.53% 상승했고, 136.42 달러에 장을 마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현재 시간외 거래장에서 140달러를 돌파하며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미국의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장 마감 이전에도 시가 총액 1조 달러의 기업이었으며, 애저의 성장이 다소 지체된 것 이외에 성장 둔화 조짐이 전혀 보이지 않을 것이라고 예측했다.

한편, MS는 2019년 회계연도 전체 실적도 발표했다. MS의 총 수익은 1259억 달러로 전년 대비 14%가 증가했고, 영업 이익은 430억 달러로 23% 상승했다. 당기 순이익은 GAAP(미국 회계기준) 392억 달러, 비 GAAP는 368억 달러로 각각 137%, 22% 올랐다.

   
▲ MS가 공개한 2019년 회계년도 전체 실적(단위: 백만 달러)

사티아 나델라 마이크로소프트 CEO는 “올해는 MS에 있어 기록적인 회계연도로, 모든 업계를 선도하는 기업들과의 긴밀한 파트너십이 보여준 결과다. 늘 고객과 함께 하며 고객 혁신, 신규 비즈니스 창출, 신뢰 확보를 위해 노력했고 디지털 역량을 구축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며 “고객의 성공을 향한 노력이 대규모 클라우드 계약으로 이어질 수 있었고, MS의 모든 기술 부문에 걸쳐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고 강조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