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3.26
뉴스홈 > 문화
엔트리브, KBO 선수카드 ‘슈베카’ 사업 시작듀엘과 공동으로 KBO·선수협 승인한 공식 야구카드 제작 판매

   
 
[아이티데일리] 엔트리브소프트(대표 현무진)는 듀엘엔터테인먼트(대표 전병조, 김불경)와 공동으로 KBO 선수카드 사업을 시작한다고 20일 발표했다.

엔트리브는 한국야구 활성화에 기여하고 국내에서 안착하지 못했던 스포츠 카드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기 위해 한국야구위원회(KBO),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이하 선수협), 듀엘엔터테인먼트와 손잡고 한국 프로야구 카드 사업을 전개한다고 밝혔다.

KBO 선수카드는 ‘슈퍼스타 베이스볼 카드(이하 슈베카)’라는 명칭으로 KBO와 선수협의 라이선스, KBO 공식 기록통계업체인 스포츠투아이의 기록을 반영해 오프라인 카드로 제작되며, 빠른 시일 내 전국 온·오프라인 매장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엔트리브는 한국 프로야구 9개 구단의 인기 선수 총 126명이 ‘슈베카’로 출시되며, 총 7장의 카드가 1팩으로 구성된다고 설명했다. 카드는 선수의 성적에 따라 1~10스타로 분류되고, 카드 종류는 선수 친필 사인이 들어있는 ‘슈퍼스타 카드’, 홀로그램이 들어가 있는 ‘올스타 카드’ 등 다양하다.

아울러, 선수의 실제 사인카드를 받을 수 있는 ‘리뎀션(Redemption) 카드’도 초회판에 한해 삽입돼있어, 한정판 카드로서의 묘미를 더한다고 덧붙였다.

엔트리브는 ‘슈베카’에 특별 카드를 첨부해 온라인 야구게임과의 동반성장을 추진한다고 알렸다. ‘슈퍼스타 베이스볼 카드팩’을 구입하면 선수카드와 함께 ‘아이템 카드’가 들어있고, 카드 내 시리얼 넘버를 넣으면 스페셜 게임 아이템을 증정하는 방식이다. 그 첫 시작으로 자사 온라인 야구 매니지먼트게임 ‘프로야구 매니저(프야매)’의 아이템 카드를 이번 카드팩에 제공할 계획이다.

야구카드 사업을 총괄하는 엔트리브소프트 사업본부 김용대 부장은 “KBO와 선수협이 승인한 공식적인 KBO 선수카드이며, 온라인 야구게임으로 프로야구 카드의 가치를 검증한 자사가 이를 시작했다는 점에 자부심을 느낀다”며, “스포츠 카드 사업의 선진국인 미국, 일본처럼 국내에서도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엔트리브는 듀엘엔터테인먼트가 애니메이션 카드, 게임 카드, 스타 카드 등 15년간의 다양한 카드 사업 노하우를 가진 베테랑들이 모여 만든 카드제작유통사라고 소개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