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19
뉴스홈 > 칼럼
[기고] 거실혁명의 키워드 ‘커넥티드’새로텍 박상인 대표

   
▲ 새로텍 박상인 대표
[아이티데일리] 포브스는 IT업계의 최대 승부처는 바로 ‘거실’이 될 것이라고 예고한 바 있다. ‘모바일’이라는 격전지에서 ‘거실’이라는 최대의 격전지로 한 걸음 나아갈 것이며, 이에 따라 태블릿, TV스크린, 전자책단말기 중심의 치열한 '거실 대전'이 벌어질 것이란 예상이었다.

그렇다. 지난해 거실은 IT 업체들의 ‘전쟁터’에 가까웠다. 인류 공동체의 근원인 가정이 디지털 기술과 만나 어떤 변화상을 보여주고 가족 구성원의 일상은 어떻게 달라질 것인지에 대한 궁금증이 이러한 ‘전쟁’을 이끌어 왔다. 가정의 중심을 이루는 ‘거실 문화’는 IT 업체들의 혁신적인 기술에 힘입어 예전과는 전혀 다른 새로운 풍경을 만들어 내고 있다.

거실 한가운데를 차지하며 ‘소위’ 혁명을 주도하는 가전은 단연 ‘TV’이다. TV를 일컫는 말 중 가장 대표적인 표현으로 ‘바보상자’라는 말이 이제는 무색할 정도이다. 또한, 지금까지의 TV가 단순히 방송을 전달하는 매개체에 불과했다면, 현재 주류로 자리 잡은 ‘스마트 TV’는 보고 싶은 방송이나 영상을 언제든지 볼 수 있는 것은 물론 인터넷 검색, 쇼핑, 게임 등도 가능하다. 실시간 방송을 보고 인터넷 사이트에서 뉴스를 읽거나 검색도 할 수 있으며. 드라마를 보다가 트위터나 페이스북 등 SNS에서 지인들과 채팅도 할 수 있고, TV로 영상통화까지 할 수 있다. TV와 PC의 경계가 허물어진 것이다.

여기에 스마트폰처럼 앱 마켓에 접속해 게임과 교육 프로그램을 내려 받아 즐길 수도 있다. TV에서 보던 영화나 음악 콘텐츠를 스마트폰으로도 이어받아 감상할 수도 한다. 과거 방송 수신기에 불과했던 TV가 자체 CPU(중앙처리장치)·OS(운영체제)를 탑재하면서 똑똑한 지능을 갖게 됐다. 이러한 기능을 즐기려면 반드시 스마트 TV를 갖춰야 하는 것도 아니다. 미디어 플레이어의 영상 및 사운드 재생 기능을 제공하면서, 동시에 일반 거실용 TV를 안드로이드 스마트 TV로 전환시키는 신개념의 제품인 세로텍 ‘에이빅스 Q3 II’처럼 스마트 TV를 구입하지 않아도 기존의 일반 거실 TV에 스마트TV 업그레이드 제품을 연결하면 스마트 TV로 바로 전환할 수 있다.

이와 함께, PC 주변기기로 불렸던 외장하드도 ‘거실 혁명’에 일조하고 있다. 최근 외장하드 업계의 트렌드를 주도하고 있는 ‘와이파이 무선 외장하드’는 스마트폰, 또는 태블릿 PC를 통해 다운받은 영화나 드라마 등을 거실 TV에서 가족들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해준다.

즉, 스마트폰 등의 모바일 기기로 찍은 사진이나 다운받은 영화, 드라마 등을 ‘외장하드’에 저장한 후, 거실 TV로 연결하면 온가족이 거실에 둘러 앉아 함께 감상하며 이야기를 나눌 수 있다.

TV가 거실에서 움직일 수 없다는 것이 과거에는 단점이었지만 지금은 초고속 네트워크 덕분에 가족 구성원들이 각자 갖고 있는 스마트폰을 이어주는 ‘미디어 허브’의 역할을 하고 있다. TV를 중심으로 콘텐츠, 플랫폼, 네트워크, 디바이스를 연결하는 C-P-N-D 생태계가 모습을 드러내면서 ‘거실 혁명’을 주도하고 있다.

그렇다면 집안에서는 TV만 연결되고 있을까? 그렇지 않다. 이미 가전제품들은 유선과 무선을 기반으로 점점 더 연결되는 기기로 바뀌고 있으며, 로봇청소기, 로봇완구, 홈 컨트롤 시스템, 휴대형 카메라까지 네트워크에 연결되는 시대에 와 있다.

현재 우리가 살고 있는 시대를 ‘커넥티드(Connected)’ 시대에 살고 있다고 표현하면 적절할 것 같다. 인류는 태어날 때부터 연결을 원했고, 연결 없이 살 수 없는 존재라는 사실을 계속 깨달으며 진화해 왔다. 우리는 지난 몇 년간 스마트폰과 무선 통신 서비스로 인해 큰 사회적 변화를 겪었으며, 무선은 이제 우리가 사는 세상을 온통 커넥티드 시대로 만들고 있다.

IT업계에 20년 이상 몸담으며 IT 산업의 발전을 지켜본 필자는 IT 기술이 사람들이 가장 많은 시간을 보내는 가정의 거실 풍경을 어떻게 바꿀지 많이 기대가 된다. 커넥티드 시대를 보다 능동적으로 활용한다면 우리의 삶은 좀더 풍요로워지지 않을까? 다양한 모바일 제품을 선보이고 있는 필자의 회사도 커넥티드 시대에서 좀 더 스마트하고 재미있고 편리한 거실 풍경을 만드는데 일조할 수 있기를 바래본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