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18
뉴스홈 > 컴퓨팅
현주컴퓨터, CI 및 BI 변경 등 재기 노력에 분주
현주컴퓨터(관리인 이영민)가 최근 CI(Coporate Identity) 및 BI(Brand Identity)를 변경하고, 새로운 기업이미지 구축에 나서는 등 회사의 재기를 위해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최근 현주컴퓨터는 법정관리 결정 이후에 재기를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즉 지난 2000년 상표등록 이후에 브랜드 통합작업을 통해 사용해왔던 아이프렌드(IFriend) 등 회사의 BI 및 CI를 변경하고 정직한 기업, 투명한 기업으로 다시 태어나겠다는 각오를 다지고 있다.
이영민 법정관리인은 “현주컴퓨터는 기존과 변함없이 영업 및 AS도 진행되고 있으며, 현재 회사정상화 계획에 따라 건실한 기업으로 다시 태어나기 위하여 회사회생을 위하여 총력을 다하고 있다”며 “부정적인 기업이미지를 불식시키고, 새로운 기업이미지를 만들어 소비자에게 신뢰받는 컴퓨터 제조업체로 거듭날 것”이라고 밝혔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