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12
주요뉴스
뉴스홈 > 컴퓨팅
미스트시스템즈, ‘AI 기반 셀프드라이빙 네트워크’ 발표유선 보장 서비스와 마비스 액션으로 네트워크에 AI 기반 단순화 및 안정성 제공
   
 

[아이티데일리] 주니퍼네트웍스 자회사인 미스트시스템즈(Mist Systems)는 AI 엔진과 마이크로서비스 클라우드를 활용해 IT 운영을 효율화할 수 있는 ‘엔터프라이즈 AI 기반 셀프 드라이빙 네트워크(AI-Driven Self-Driving Network)’를 공개했다고 13일 밝혔다.

‘AI 기반 셀프 드라이빙 네트워크’는 유선보장 서비스와 마비스 액션으로 네트워크 단순화 및 안정성을 제공한다. 유선 보장 서비스는 주니퍼 엔터프라이즈 액세스 스위칭 사용자에게 미스트 클라우드를 통해 자동 운영 및 서비스 레벨을 제공한다. 마비스 액션은 셀프 드라이빙 네트워크를 위한 프레임워크로, AI 기반 인사이트를 실제 작업으로 변환해 선제적이고 효율적인 IT 운영을 구현할 수 있도록 돕는다

미스트시스템즈는 유선 보장(Wired Assurance)을 위한 새로운 클라우드 구독(Subscription) 서비스를 통해 플랫폼을 확장 중이다. 이 새로운 기능은 주노스(Junos) 스위치 텔레메트리로부터 받은 데이터를 미스트 마이크로서비스 클라우드와 AI 엔진에서 활용해 운영을 간소화한다. 또한 MTTR(Mean Time To Repair, 평균 수리 시간)을 단축하며, 최종사용자 경험에 대한 상세한 가시성을 제공한다.

유선 보장 서비스는 ▲유선 사용자 경험과 IoT 엔드포인트에 대한 연결 전/후 성능 메트릭을 측정하는 ‘서비스 기대 수준 수정’ ▲스위치 성능이 기준치를 벗어날 경우 사용자가 문제를 인식하기 전에 관리자에게 미리 알림을 전송하는 ‘비정상 탐지’ ▲IT 관리자가 자연어 쿼리를 통해 트러블슈팅과 인사이트를 위한 상세한 답변을 얻을 수 있는 ‘마비스 AI 기반 가상 네트워크 도우미’ ▲유·무선 문제의 근본원인을 파악하고, 가능할 경우 자동으로 대응 조치를 실행하는 ‘자율 교정’ 등 기능으로 구성돼 있다.

새로운 마비스 액션 대시보드는 미스트시스템즈의 ‘마비스 가상 네트워크 도우미(Virtual Network Assistant)’ 서비스에서 제공되는 새로운 기능이다. 이 기능은 주니퍼네트웍스의 셀프 드라이빙 네트워크 비전을 상당 부분 현실적으로 구현해 준다. 미스트 플랫폼은 AI 엔진 마비스를 활용해 다양한 IT 영역(WLAN, LAN, WAN, 보안) 전반에서 문제의 근본원인을 파악하고, 가능한 자동으로 문제를 해결해 준다. 문제가 액세스 네트워크 영역 외부에 있을 경우, 마비스는 IT 팀에 해당 이슈 해결을 위한 권장 조치를 안내한다.

또한 마비스는 타사 스위치의 유선 상태 가시성을 제공해 VLAN 비활성/소실, 펌웨어 컴플라이언스, PoE 전력 제한, 유선 문제로 인한 무선 사용자 이슈 등을 능동적으로 파악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수디어 마타(Sudheer Matta) 미스트시스템즈 제품 관리부문 부사장은 “마비스 액션은 AI 엔진을 통해 문제의 근본원인에 대한 인사이트를 확보해 IT 관리자가 이를 시스템에 바로 적용할 수 있는 통찰력을 갖도록 만들어준다. 이를 통해 마비스 네트워크의 상태를 한눈에 모니터 및, 관리가 가능하다. 마비스 플랫폼은 이러한 단순성, 인텔리전스, 간편함 때문에 전세계 주요 기업들로부터 선택받고 있으며, AI 기반 셀프 드라이빙 네트워크 개발에 있어서도 경쟁업체들보다 앞서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