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7.20
주요뉴스
뉴스홈 > 컴퓨팅
AMD, 3세대 라이젠 출시 후 국내 일일 CPU 판매점유율 50% 돌파다나와, 국내 CPU 판매량 자체 조사결과 발표
   
▲ CPU 판매량 점유율

[아이티데일리] AMD가 국내 CPU 시장에서 인텔의 점유율을 위협하고 있다. 11일 AMD는 라이젠 3세대 정식 출시 이후 판매량 점유율과 판매금액 점유율이 각각 53.4%, 50.8%를 기록하며 CPU 시장 점유율 1위를 달성했다.

12일 가격비교 사이트 다나와(대표 손윤환)는 자체 조사결과를 발표하며 이같이 밝혔다.

다나와 조사결과에 따르면 AMD의 CPU는 개별 제품 판매량 점유율에서도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라이젠5 3600’과 ‘라이젠5 3700X’는 출시 3일 만에 각각 10.45%와 7.15%의 판매량 점유율을 기록했다. 반면 인텔의 대표 프로세서인 ‘코어i5-9세대 9400F’의 판매량 점유율은 9일 21%에서 11일 17.7%로 3.4% 하락했다.

지난 2017년 라이젠 출시 이후 시장에서 AMD는 긍정적인 반응을 얻었으나, 점유율면에서 정체상태를 보였다. 그러나 이달 출시된 3세대 라이젠 프로세서는 7nm(나노미터) 미세공정을 기반으로 설계되는 등 획기적인 성능 향상이 예고되며 출시 전부터 기대감을 모아왔다. 반면 인텔은 지난해 발생한 보안 결함이슈와 공급난 속에서도 꾸준히 CPU 시장 1위를 수성해 왔지만, 현재에는 경쟁 프로세서의 인기로 오랜 1위 자리를 위협받게 됐다.

다나와 측은 “당분간 라이젠을 필두로 AMD CPU의 인기가 이어질 예정이지만, 연내 도입 예정인 새 미세공정 10nm 기반의 프로세서 등장과 차후 대응에 따라 시장의 분위기가 바뀔 가능성도 존재한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