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21
주요뉴스
뉴스홈 > 생활경제
릴랑드보떼 여선주 대표, 악플러 루머 유포→강경대응…식약처 검사 ‘안전’ 확인
   
 

[아이티데일리] SNS시장의 성장과 동시에 e커머스 시장의 급성장이 눈에 띄는 가운데, SNS 유명인을 향한 도 넘은 악플 수위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최근 임블리 사건을 시작으로 SNS 인플루언서들에 대한 소비자의 의심이 커진 게 문제다.

이들은 ‘정당한 소비’를 주장하며 특정 인플루언서를 공격하기 시작했고, 그중 온라인 뷰티 쇼핑몰 ‘릴랑드보떼’ 여선주 대표 또한 거센 인신공격과 악성루머에 시달렸다. 

릴랑드보떼를 공격하는 계정은 스스로를 피해자 집단이라 정의 내리고 “릴랑드보떼 실 고객을 찾습니다”라는 홍보성 글을 주기적으로 게시했다. 임블리 사건을 수면 위로 끌어올린 계정은 실제 임블리 vvip 회원 김 모씨가 신상을 전부 공개하고 컴플레인과 개선점을 요구해 갑론을박이 가능했으나, 해당 안티 계정은 단순 공격성 계정이란 차이가 있다. 

심지어 브랜드뿐만 아니라 여 대표 개인과 가족에 대한 모욕도 이어졌고, 결국 릴랑드보떼는 대규모 소송에 착수했다. 소송 결과 밝혀진 이들은 대다수가 릴랑드보떼와 무관한 이들이었고 수사과정을 거쳐 대거 유죄판결을 받았다. 

또 릴랑드보떼는 문제가 된 ‘디블랑쉬 파인초’는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에 안전성 검증을 위해 검사를 진행했으며, 안전 및 판매에 적합하다는 인증을 받아 루머를 해소했다.

릴랑드보떼 담당자는 “허위 루머로 인해 무려 17억원 이상의 손해를 보았다”고 안타까운 소식을 밝히며 “루머 유포 당시부터 약 일년에 걸쳐 실제 부작용을 겪은 분께 연락을 달라고 했지만, 현재까지 나타난 분이 없다. 이번 검사를 통해 확실하게 안전성을 입증한 만큼 앞으로 안심하고 제품을 사용해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