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3.25
주요뉴스
뉴스홈 > 비즈니스IT
레몬헬스케어, NH농협생명과 ‘엠케어 뚝딱청구’ 서비스 선봬손보업계 이은 생보업계 서비스 확대로 실손보험 간편청구 고객층 확대

   
▲ ‘엠케어 뚝딱청구’ 모바일 앱 화면

[아이티데일리] 레몬헬스케어(대표 홍병진)는 NH농협생명과 생보업계 최초로 스마트 헬스케어 플랫폼 ‘엠케어(M-CARE)’ 기반의 실손보험 간편청구 서비스 ‘엠케어 뚝딱청구’를 출시했다고 9일 밝혔다.

레몬헬스케어는 NH농협생명과 함께 기존 KB손보가 ‘엠케어 뚝딱청구’ 서비스를 제공하던 세브란스병원, 국립암센터, 서울성모병원을 포함하는 가톨릭중앙의료원 산하 6개 병원을 비롯, 올해 상반기까지 주요 대형병원 등 약 100개 병원으로 서비스를 대폭 확대할 계획이다.

‘엠케어 뚝딱청구’는 실손보험금 청구에 필요한 모든 데이터를 앱상에서 전자데이터 형태로 보험사에 전송해 실손보험금을 손쉽게 청구할 수 있는 서비스로, 작년 5월 외래 환자를 대상으로 서비스를 선보인 직후 편의성을 인정받아 지난달부터 입원 환자를 대상으로도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또한, 실손보험금 청구 소멸시효(3년) 내에 속하는 모든 미청구 진료 내역의 확인과 일괄 청구가 가능해, 숨은 보험금 찾기는 물론 수십 개의 진료내역도 한 번에 청구할 수 있는 편의성을 자랑한다. 환자는 물론 많은 진료 데이터를 수기로 처리하는 보험사의 불편함도 상당 부분 해소할 수 있어, 환자와 보험사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서비스로 평가받고 있다.

홍병진 레몬헬스케어 대표는 “엠케어를 통해 구축한 병원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보험사와 적극적으로 제휴를 확대함으로써, 폭넓은 이용자층을 확보해 ‘엠케어 뚝딱청구’ 서비스를 안정화하는 데 주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레몬헬스케어는 진료 예약부터 실손보험 간편청구까지 병원 내 모든 진료 절차를 앱 하나로 간편하게 해결할 수 있는 ‘엠케어’를 주요 상급종합병원인 세브란스병원, 서울대병원, 삼성서울병원, 서울성모병원을 포함한 30여개 병원에 구축 및 운영하고 있다. 향후에는 ‘엠케어 클라우드’ 사업으로 동네 병의원까지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