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19
뉴스홈 > 문화
경기도, VR/AR 기업 해외 시장 판로 개척 지원캐나다, 영국, 중동 지역 3개국 순회 쇼케이스 성료

   
▲ NRP 월드와이드 로고와 기념사진

[아이티데일리] 경기도는 도내 VR/AR 기업의 해외 신시장 개척을 지원하는 ‘VR/AR 글로벌 개척단(이하 NRP 월드와이드)’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2일 밝혔다. NRP는 ‘Next Realty Partners’의 약자로, 경기도 VR/VR 스타트업 기업육성 사업명이다.

NRP 월드와이드(Worldwide)는 기존의 NRP 지원기업 1, 2기를 비롯해 경기도 VR/AR 기업 중 해외시장 진출이 가능한 역량 있는 기업을 선발해, 신흥시장으로 주목받고 있는 3개국에 총 20팀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3개국은 VR/AR 관련 사업 성장을 통해 신흥 시장으로 각광받는 캐나다의 밴쿠버, 영국의 맨체스터, 중동(UAE)의 두바이를 선정했고, 각 국의 현지 시장과 기업 수요에 따라 전략적으로 국가와 기업을 매칭했다.

지난 5월 29일부터 31일까지 캐나다 밴쿠버에 진행된 ‘NRP 월드와이드 캐나다’에서는 경기도가 자매결연 및 MOU를 체결한 브리티시콜롬비아주(이하 B.C) 및 유관 디지털 미디어 협회인 DigiBC가 경기도의 VR/AR 개척단 쇼케이스를 함께했다. 밴쿠버가 보유한 VR/AR 관련 전문 기업/기관/대학의 전문가들과의 네트워킹은 물론, 비즈미팅과 현지 개발 스튜디오 탐방을 통해 도내 기업들의 역량 강화를 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추진됐다.

6월 20일부터 22일까지는 ‘NRP 월드와이드 영국’이, 6월 23일부터 6월 25일까지는 ‘NRP 월드와이드 두바이’가 이어 진행됐다. 영국에서는 6월 21일부터 22일까지 양일간 진행된 맨체스터 메트로 폴리탄 대학(Manchester Metropolitan University, 이하 MMU)의 ‘제4회 국제 AR/VR 컨퍼런스(the 4th international ARVR Conference)’와 함께 진행됐다. 이날 컨퍼런스에서는 참여기업 8개사의 피칭 및 전시 쇼케이스 등을 통해 경기도 VR/AR 기업의 다양한 콘텐츠 및 사업아이템이 소개됐다.

두바이는 석유산업 이후 주력 산업으로 ‘미디어&엔터테인먼트’를 적극 지원하고 있어 오락용 게임 및 테마파크 등의 수요가 확대되고 있다. VR/AR 등 몰입형 실감 콘텐츠에 대한 시장 확대가 커져가고 있는 만큼, 두바이에서는 현지 시장에 적합한 몰입형 VR콘텐츠 및 시뮬레이터 제작 회사 등 총 10개사가 참가했다.

안동광 경기도 콘텐츠산업과장은 “‘NRP 월드와이드’는 경기도 VR/AR 스타트업 기업의 육성 프로그램을 해외 시장 개척으로 확대한 프로그램”이라며, “향후 글로벌 콜라보레이션 프로젝트(GCP) 및 글로벌 개발자 포럼(#GDF 2018) 등 관련 해외 사업과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해외 네트워크를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