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25
뉴스홈 > 모바일
SKT, 로밍 요금제 개편…“여행객 통신비부담 완화”아시아 특화 요금제 및 20대 전용 프로모션 선봬

   
▲ SK텔레콤이 로밍 요금제 개편을 통해 여행객 통신비 부담 완화에 나선다.

[아이티데일리]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은 로밍 요금제 개편을 통해 해외여행객의 통신비 부담 완화에 나선다고 29일 밝혔다.

SK텔레콤은 ▲아시아 주요 23개국 대상의 지역 특화 로밍 요금제인 ‘T로밍 아시아패스’와 ▲데이터를 기존 대비 1GB 더 많은 3GB까지 제공하는 ‘20대 전용 프로모션 요금제’를 선보이고, ▲‘T로밍 원패스(OnePass)’ 데이터 제공량도 확대한다.

‘T로밍 아시아패스’는 해외여행객이 중국·일본에 이어 가장 많이 찾는 여행지가 아시아 주요 국가들이란 점에 착안해 태국, 베트남, 홍콩, 필리핀, 대만, 괌/사이판 등 23개국을 서비스 대상 국가로 선별했다.

혜택 역시 고객의 실제 이용 패턴을 반영해 설계했다. SK텔레콤이 아시아 주요 국가 방문 고객 447만 명을 분석한 결과 평균 4.1일간 로밍을 이용하며, 로밍 고객의 87%는 하루 단위 요금제인 ‘T로밍 원패스’를 이용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T로밍 아시아패스’는 아시아 주요 23개국에서 5일간 2만 5,000원에 데이터를 2GB까지 제공해 보다 저렴하게 로밍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2GB 모두 소진 시에도 200kbps 이하 속도로 계속 사용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T로밍 아시아패스’ 출시와 함께 만 18~29세 고객만 가입 가능한 ‘20대 전용 프로모션 요금제’인 ‘T로밍 아시아패스YT’와 ‘T로밍 한중일패스 YT’도 선보였다. 오는 7월 25일까지 6개월간 가입, 이용할 수 있다. 대학생, 취업준비생 등 경제력이 상대적으로 낮지만 데이터 사용 니즈는 큰 20대 고객을 위해 ‘T로밍 아시아패스’, ‘T로밍 한중일패스’의 데이터 기본 제공량(2GB)보다 1GB 더 많은 3GB까지 제공한다는 점이 특징이다.

SK텔레콤은 5일 미만의 짧은 여행에 나서는 고객을 위해 하루 단위 요금제인 ‘T로밍 원패스’의 데이터 제공량도 기존 대비 약 2배로 대폭 확대한다. 데이터 제공량 확대에 따라 요금제명도 기존 ‘T로밍 원패스100/150/250’에서 ‘T로밍 원패스200/300/400’으로 변경된다.

로밍 요금제 대폭 개편을 기념해 각종 경품과 혜택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실시된다. SK텔레콤은 2017년 1월 1일 이후 T로밍을 이용한 적 없는 고객 가운데 ‘T로밍 아시아패스’, ‘T로밍 한중일패스’, ‘20대 전용 프로모션 요금제’에 가입한 고객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맥북’, ‘라이카 카메라’, 여행상품권(50만 원 상당), 인공지능 기기 ‘누구’ 등을 선물할 예정이다.

이벤트 기간은 오는 2월 23일까지로, 참여하고자 하는 고객은 T로밍 홈페이지, T로밍 고객센터, 인천국제공항 내 로밍 지점, 삼성동 도심공항터미널과 인천국제공항역 내 로밍 홍보 부스 등에서 해당 로밍 요금제에 가입하고 이벤트 홈페이지에서 응모하면 된다. 당첨자는 3월 23일 이후 개별 통보할 방침이다.

김성수 SK텔레콤 MNO마케팅그룹장은 “로밍 지역과 고객 연령 등 다양한 니즈를 고려해 새로운 로밍 요금제를 선보이는 한편 기존 로밍 혜택도 대폭 강화했다”며, “향후 다른 국가에도 지역 특화 로밍 요금제를 확대하는 등 해외여행 고객의 혜택 증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