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23
뉴스홈 > 모바일
KT-웹케시, 금융기관 전용 클라우드 데이터센터 개소목동 IDC2센터에 금융보안데이터센터 마련…“전자금융 감독규정 완벽 충족”

   
▲ KT가 웹케시와 함께 금융보안데이터센터(FSDC)를 개소, 금융 클라우드 시대를 공식 선언했다.

[아이티데일리] KT는 전자금융 전문기업인 웹케시와 함께 금융보안데이터센터(Financial Security Data Center, FSDC)를 개소, 금융 클라우드 시대를 공식 선언했다고 15일 밝혔다.

KT 목동 IDC2센터에 마련된 금융보안데이터센터(FSDC)는 전자금융 감독규정을 완벽하게 충족하는 금융기관 전용 데이터센터로, 한 대의 서버 장비만으로 기업별 독립된 클라우드 환경을 구축할 수 있다.

그간 금융업계는 민감한 개인 정보를 다루는 업계 특성상 클라우드 도입에 보수적이었다. 또한 개인정보보호법과 전자금융 감독규정에 가로막혀 자체 데이터센터와 내부 전산망만을 사용해왔다. 하지만 금융사들은 해가 갈수록 늘어나는 데이터를 내부 전산망에서만 관리하기에는 시스템 구축비용이 높고 정보 보관 및 운영이 어려워 고민이 많았다.

이에 지난해 10월 금융감독원은 클라우드 이용 활성화를 위해 ‘금융권 클라우드 서비스 이용 가이드라인’을 발표했고, 이로써 규제 환경이 개선됐다. KT 금융보안데이터센터(FSDC)는 이러한 규제 개선 이후 금융사가 내부 전산망이 아닌 외부에서 클라우드 기반 전자금융 서비스를 진행하게 되는 첫 사례다.

KT 금융보안데이터센터(FSDC)는 중요 금융 시스템을 적용할 수 있도록 서버, 스토리지, 네트워크 등을 하나의 서버로 통합해 기업별로 완벽하게 분리된 환경을 제공한다. 단일 서버로 구성돼 있어 설치가 단순하며 운용비용도 줄일 수 있다. 필요한 만큼 사용하고, 쓴 만큼만 비용을 지불할 수 있어 경제적이다.

여기에 금융정보 보호를 위해 국제공통평가기준(Common Criteria, CC인증)을 획득한 침입방지시스템(IPS)과 방화벽 등의 보안장비를 비롯, 침해사고 대응을 위한 KT의 24시간 365일 보안 관제서비스도 제공된다.

또한, 전자금융 전문기업인 웹케시를 통해 번거롭고 까다로운 전자금융업 등록을 위한 행정절차도 지원해 스타트업이 좀 더 쉽게 핀테크 사업을 진행할 수도 있다. 윤완수 웹케시 대표는 “핀테크 기업이 고민하는 금융 시스템 구축 및 운영비용을 FSDC가 덜어줌으로써 국내 금융 보안 클라우드 시장이 활성화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문환 KT 기업사업부문장 부사장은 “서비스형 클라우드는 중요 금융정보 시스템을 수용할 수 없다는 고정관념이 있었지만, FSDC는 전자금융 감독 규정의 요구 사항을 완벽하게 충족시킨 국내 최초의 서비스”라며 “금융보안데이터센터(FSDC)가 클라우드 기반 핀테크 서비스 탄생의 기폭제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153-023)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 327-32 대륭테크노타운 12차 13층 1314호 (주)ITMG
TEL:02-2029-7200  FAX:02-2029-7220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팽동현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용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