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7.13
뉴스홈 > 문화
“올해 사회적 이슈 관한 국민적 관심 증대”카카오, ‘2016년 올해의 검색어’ 발표

[아이티데일리] 카카오(대표 임지훈)가 연말을 맞아 올 한 해를 돌아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15일 카카오는 2016년 한 해 동안 자사 검색 서비스 이용자들이 가장 많이 찾아본 ‘올해의 검색어’ 순위를 발표했다.

‘올해의 검색어’는 올해 1월부터 11월 30일까지 다음 포털과 다음앱, 카카오톡 샵검색 및 카카오톡 채널탭 서치라이트 검색을 분석한 결과이며, 이슈·인물·방송·영화·최다 등 총 5개 카테고리의 검색어 순위를 제공한다.

   
 
올 해 가장 화제가 됐던 검색어는 ‘비선실세 국정농단’이었다. 카카오 측은 “10월부터 관심이 집중된 이슈임에도 불구하고 올해의 이슈 검색어 1위에 오른 것은 이른바 ‘최순실 게이트’가 전 국민적 관심을 모으고 있다는 것을 반증한 결과”라고 전했다.

이슈 카테고리 최다 검색어 2위는 ‘20대 총선’, 3위는 ‘지진’이었으며 그 외에도 ‘이세돌 알파고’(5위), ‘사드 배치’(8위), ‘김영란법’(9위) 등이 주요 화제로 꼽혔다. 주요 해외 이슈로는 ‘리우 올림픽’(4위), ‘미국 대선’(7위), ‘브렉시트’(10위)가 있었다.

   
 
지난해 방송 프로그램 순위가 예능 프로그램의 독주였다면, 올해는 다양한 종류의 방송이 시청자들의 관심을 끌었다. 올해 네티즌들이 가장 많이 검색한 방송 프로그램은 ‘복면가왕’(1위)였으며 드라마로는 ‘태양의 후예’(2위)와 ‘구르미 그린 달빛’(3위), ‘응답하라 1988’(5위) 등이 순위에 올랐다.

‘그것이 알고 싶다’가 4위, ‘jtbc뉴스룸’이 9위에 오르며 뉴스 프로그램 중 처음으로 10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이 역시 올 한 해 동안 사회적 이슈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높았던 결과로 보인다.

   
 
인물 카테고리를 통해 본 올해의 인물은 배우와 정치인이 대부분을 차지했다. 드라마의 인기에 힘입어 ‘태양의 후예’의 송중기(1위)와 송혜고(4위), ‘응답하라 1988’의 박보검(2위)과 류준열(5위)이 순위에 올랐다. 정치인으로는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이 3위, 유시민 전 국회의원이 6위, 표창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9위에 올랐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