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4.05
뉴스홈 > 문화
KT, ‘올레tv 에어’ 출시…무선 기반 IPTV 시청환경 제공손쉽게 IPTV 위치 바꾸고 인터넷 선 없어 인테리어 제약 최소화

   
▲ 유희관 KT 미디어사업본부장 상무(우측)가 ‘국내 최초 IPTV 무선시대’를 선언하며 유선 케이블을 자르는 퍼포먼스를 연출하고 있다.

[아이티데일리] KT가 1Gbps급 무선통신 기술인 자사 ‘기가(GiGA)’ 와이파이(Wi-Fi) 기술을 활용, 무선 기반으로 IPTV를 시청할 수 있는 무선 단말기를 출시했다. 이에 ‘IPTV는 거실에서 본다’는 고정관념에서 벗어나 안방, 주방, 마당 등 어느 곳에서나 IPTV를 즐길 수 있는 환경이 만들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18일 KT(회장 황창규)는 서울 광화문 KT스퀘어에서 ‘올레tv 에어(olleh tv air)’ 출시 행사를 열고, IPTV를 무선으로 연결해 집안 어디에서나 자유롭게 UHD급 영상을 즐길 수 있는 새로운 혁신 기술을 국내 최초로 선보인다고 밝혔다.

‘올레tv 에어’는 인터넷 모뎀과 IPTV 셋톱박스 구간에 와이파이 기술을 적용, 무선으로 연결해 주는 외장형 단말이다. 유선으로 중계하는 기존 IPTV와 달리 무선으로 중계하는 만큼, 별도의 배선작업이 필요 없는게 특징이다. 따라서 A/S 기사가 없어도 거실에서 안방으로, 다시 안방에서 주방으로 IPTV를 손쉽게 이동할 수 있다. 올레tv 에어는 일반적인 가정의 경우 최대 50m까지 연결이 가능하다.

스마트홈 환경에서 스마트폰, 태블릿PC, 노트북PC 등은 무선으로 연결돼 이동이 자유로웠던 반면, 유선으로 연결된 IPTV는 이동에 제약이 컸다. 한 번 설치한 IPTV의 위치를 이동하기 위해서는 인터넷 모뎀과 IPTV 셋톱박스 사이에 새롭게 배선작업이 필요했기 때문이다. 하지만 ‘올레tv 에어’를 설치하면 손쉽게 IPTV의 위치를 바꿀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인터넷 케이블로 인한 인테리어 제한도 사라질 것으로 예상된다. 기존에 인터넷이 설치됐다면 IPTV 개통시간도 줄일 수 있다.

KT는 ‘올레tv 에어’ 서비스를 위해 3가지 차별화된 ‘기가 기술’을 활용했다. ‘광대역 UHD 영상 트래픽 QoS(Quality of Service) 기술’을 통해 세계 최초로 UHD 영상을 무선으로 전송하는 게 가능해졌다. 또한 기가급 속도로 안정적인 전송을 위해 ‘무선 광대역 Wave-2 및 자동접속 기술’을 적용했다. 이와 함께 ‘스마트 채널 셀렉션(Selection) 기술’을 적용해 주변 와이파이의 무선 간섭을 없애고, IPTV에 최적화된 와이파이 채널을 우선적으로 자동 전환해준다. 이를 통해 집안 어디에서나 끊김 없이 ‘올레 tv’를 즐길 수 있다.

KT는 IPTV 이동을 편리하게 해 주는 ‘올레tv 에어’의 강점을 살리기 위해 콤팩트 디자인을 채택했다. 차별화된 KT의 기술을 적용하기 위해 4개의 안테나를 내장했는데도, 크기는 12.0×12.5×3.1cm에 불과하다. KT는 현재의 외장형 모뎀을 발전시켜, 셋톱박스 및 모뎀 안에 ‘올레tv 에어’를 내장한 모델을 내년 중으로 선보일 계획이다.

‘올레tv 에어’는 ‘올레tv’ 라이브 상품 중 일반 요금제를 이용하고 있다면 누구나 이용이 가능하다. 전국 대리점과 고객센터 등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판매가격은 9만 9천 원(VAT 별도)이다. KT 인터넷과 IPTV 결합상품을 신규 가입할 경우에는 무료로 제공된다.

유희관 KT 미디어사업본부장 상무는 “KT ‘올레tv 에어’는 스마트홈 환경에서도 이동에 제약이 있었던 IPTV를 보다 다양한 장소에서 즐기게 하는 혁신적인 서비스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KT는 ‘올레tv 에어’를 시작으로 보다 진화된 무선 IPTV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혁신 기술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