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11
주요뉴스
뉴스홈 > 비즈니스IT
NIA, RFID/USN 사업 손질해 ‘투명성과 내실 제고’“RFID/USN 시범 및 본사업 기간 확대하고 BMT 의무화 한다”
한국정보사회진흥원(원장 김창곤, 이하 NIA)이 정부 RFID/USN 시범사업과 본사업의 제안요청서에 BMT(성능시험)를 의무화하는 내용을 포함시키는 것과 사업기간을 확대하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NIA가 이같은 방안을 거론하고 나선 것은 BMT를 통해 사업자 선정과정을 투명하게 하고, 촉박한 사업기간으로 인해 빚어질 수 있는 사업 부실화를 막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작년 RFID/USN 시범사업과 본사업의 경우 사업자 선정을 위해 NIA가 직접 나서 BMT를 실시한 케이스는 해수부와 국방부 사업 뿐이었다. 나머지 사업들은 주관기관 나름대로의 기준에 의해 사업자가 선정됐다. 그렇다보니 일부 사업에서는 우수한 기술력을 지녔음에도 탈락되는 경우가 발생하는 등 다수의 사업들이 사업자 선정부터 프로젝트 진행기간 내내 잡음이 끊이지 않았던 게 사실이다.

NIA 관계자는 "공정한 경쟁을 위해 BMT 의무화를 제안요청서에 포함시키는 방안을 강구 중"이라며 "현재 구체적인 BMT 항목은 없기 때문에 유관기관에 연구용역을 맡길 계획이다"고 밝혔다.

NIA는 또 RFID/USN시범사업이나 본사업 기간을 기존의 6개월에서 확대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여태까지는 사업기간이 너무 촉박해 제대로 된 프로세스를 통한 사업수행이 어려웠다는 문제가 제기된 것이다. NIA 관계자는 "앞으로 연말에 내년도 RFID/USN사업을 확정해 사업자 선정을 거친 뒤 이듬해 초부터 바로 사업을 시작할 수 있도록 하는 방안이 유력하게 검토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와 더불어 시범사업과 본사업의 예산이 너무 타이트해 사업 참여업체들이 어려움을 겪고있다는 지적에 대해 그는 "올해부터 각 사업의 주관기관과 정통부가 매칭펀드 형식으로 예산이 형성되기 때문에 이전보다 더 나은 조건에서 사업이 진행될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