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29
주요뉴스
뉴스홈 > 문화
간송미술관 소장품, 네이버서 첫 온라인 전시회‘훈민정음 해례본’, ‘신윤복 풍속도’, ‘고려청자’ 등 과거 및 향후 전시작들 함께 소개 예정


[아이티데일리] 네이버(대표 김상헌)와 간송미술문화재단(이사장 전성우)은 협약을 맺고, 간송미술관이 보유한 소장품들을 네이버를 통해 온라인 최초로 공개한다고 27일 발표했다.

간송미술관은 간송 전형필이 설립한 우리나라 최초의 근대적 사립 미술관으로, ‘훈민정음 해례본’(국보 제 70호)과 신윤복의 화첩 ‘혜원 전신첩’(국보 제 135호) 등 국보 12점 및 보물 10점을 포함해 다양한 유물들을 수장하고 있다. 그동안 이 작품들은 1년에 2번 열리는 일반 전시를 통해서만 공개돼 왔다.

네이버는 27일에 열리는 첫 온라인 전시회 ‘간송문화전’에서 ‘훈민정음 해례본’, 신윤복의 회화 ‘단오풍정’, 김정희의 서예 ‘대팽고회’, 고려청자 등 간송미술관의 주요 소장품들을 우선 공개한다고 밝혔다.

네이버에 따르면, 이번 협약으로써 이용자들은 네이버 미술검색서비스를 통해 언제든지 간송미술관의 작품들을 고화질 이미지와 큐레이터의 해설을 바탕으로 감상할 수 있다. 또한, 전시작품을 확대해 살펴보기 및 자동 플레이 슬라이드쇼 등 다양한 기능을 지원하며, 전시작품의 왼편에 있는 작품 정보에서 상세한 해설도 제공한다.

이 밖에도, 네이버 온라인 전시회에서는 1970년대부터 지난 80여회의 간송미술관 기획전에 출품됐던 다양한 유물들이 새롭게 구성된다. 또한, 올 3월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에서 열리는 ‘간송문화전’을 포함해 앞으로 개최되는 간송미술관의 전시회들도 온라인 전시회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네이버는 네이버캐스트를 통해서도 간송미술관의 온라인 전시회와 관련된 자세한 정보를 접할 수 있다고 밝혔다. ‘전시회 산책’ 코너에서는 간송미술관 온라인 전시회 관련된 정보들을 계속 소개할 예정이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