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1
주요뉴스
뉴스홈 > 종합/정책
최문기 장관, "사이버 공간 내 폭력, 국제사회의 공조 필요"'2013 세계 사이버스페이스총회'서 '사이버 공간의 비전' 기조연설
[아이티데일리]"사이버 스페이스 내에서 익명성을 이용해 폭력을 사용하는 것은 절대 경시해서는 안 된다."

최문기 미래창조과학부 장관이 17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2013 세계 사이버스페이스총회'의 '사이버 공간의 비전' 세션에서 기조연설을 통해 이같이 말했다.

최 장관은 "인터넷 혁명은 산업 혁명에 버금가는 혁명으로, 인류 문명에 큰 영향 미치고 있다"며 "인터넷 혁명이 정치, 경제, 문화뿐만 아니라 우리의 생각과 인간관계의 본질까지 바꿔 놓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사이버 스페이스 성장을 통해 인류 번영을 도모하려면 제일 먼저 동료와 인간 존중해야 한다"며 "모든 사람이 자유와 평등을 사이버 공간에서 누릴 수 있도록 공통의 가치관을 추구하고 행복을 같이 누릴 수 있는 '사람을 위한' 공간으로 만들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반면 최 장관은 사이버 스페이스의 성장이 모든 인류 사회의 번영과 직결되지만 이와 더불어 인터넷 중독, 사이버 범죄 등 해결해야 할 도전 과제도 함께 주어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단순히 개인이나 하나의 커뮤니티의 노력만으로는 힘들다며 국제사회의 공조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최 장관은 "사이버 스페이스 내에서는 폭력 등이 물리적인 환경에서 더욱 가중된 방법으로 익명성을 이용해 나타나고 있다"면서 "보안시스템 갖춰 사이버 스페이스가 항상 안전한 공간 남아 있도록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사이버 스페이스에 의존할수록 점점 사이버 공격과 보안 침해 표적이 될 것"이라면서 "IT 보안이 최첨단 기술 접목될 때 우리 산업과 사회 발전시키도록 도와줄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총회는 17일부터 18일까지 양일간 진행되며 세계 60개국의 대표들이 모여 ▲경제성장과 발전 ▲사회문화적 혜택 ▲사이버 보안 ▲국제 안보 ▲사이버 범죄 ▲역량 강화 등 6개 의제를 중심으로 각국별 참가자의 주제발표와 토론이 이뤄진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