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07
주요뉴스
뉴스홈 > 비즈니스IT
KTF, 요금할인형 모바일광고 도입광고 캐치콜 1건당 10원씩 할인, 최대 1만원까지 요금 절약
KTF(대표 권행민)가 광고 캐치콜 메시지를 받을 때마다 요금할인을 받을 수 있는 '캐치콜세이브' 서비스를 출시했다.

이 서비스에 가입하면 하단에 광고가 붙어있는 캐치콜 문자메시지를 받을 때마다 건당 10원씩 다음달 요금에서 할인받을 수 있으며, 최대 1만원까지 요금을 절약할 수 있다.

캐치콜은 통화중이거나 전원이 꺼진 상황에서 전화가 걸려올 경우 받지 못한 번호를 문자메시지로 알려주는 서비스로, 캐치콜 가입자만 무료로 '캐치콜세이브'에 가입할 수 있다.

KTF 관계자는 캐치콜은 유료서비스(월 500원)지만 캐치콜세이브에 가입한 후 한 달에 50건만 메시지를 받아도 무료로 이용하는 것과 다름없기 때문에 기존에 캐치콜을 쓰는 고객이라면 선택하는 것이 경제적이라고 말했다.

또한 캐치콜 메시지와 함께 온 광고를 통해 무선인터넷 이벤트 페이지에 접속하면 내용에 따라 다양한 추가적인 혜택도 받을 수 있다. 광고 페이지에 접속할 때 데이터 통화료는 무료다.

KTF C사업팀 배한업 팀장은 "통신료를 절약할 수 있어 경기불황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서비스"라며 "광고주도 새롭고 효율적인 광고채널을 확보하게 되어 고객과 기업이 모두 윈-윈하는 비즈니스 모델로 정착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KTF는 내년 2월28일까지 캐치콜세이브에 가입하는 고객 10만명에게 500포인트(500원)을 선물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 포인트로 캐치콜세이브 할인금액과 함께 다음달 통신요금을 할인 받을 수 있다.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