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04
뉴스홈 > 보안/해킹
소프트포럼, 후이즈와 피싱 위협 방지나서다량의 화이트리스트 확보 및 안티피싱존 서비스 확대로 피싱 위험 최소화
소프트포럼(대표 윤정수 www.softforum.com)은 대국민 온라인 피싱 위협 방지의 확대를 위해, 국내 최대 도메인 등록기업 후이즈(대표 이청종 www.whois.co.kr)와 피싱방지 서비스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후이즈는 국내 최대 도메인 등록기업으로 40만 기업 및 비즈니스 고객을 대상으로 도메인, 웹호스팅, 웹메일 등을 서비스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소프트포럼은 후이즈의 40만 고객을 대상으로 사이트인증 서비스 등록 운동을 전개해 안전한 사이트임을 의미하는 화이트리스트 등록을 유도하는 한편, 안티피싱존 서비스의 확대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안티피싱존 서비스는 온라인 피싱의 주요 타깃이 되고 있는 개인 PC 이용자와 유사사이트 개설로 고객이 피해를 입을 수 있는 온라인 서비스 기반 기업을 대상으로 안전한 인터넷 이용을 가능하게 해 주는 피싱 방지 서비스다. 이처럼 소프트포럼은 다량의 화이트리스트 확보를 통해 온라인 피싱 위협으로부터 국민들의 위험을 최소화하고, 나아가 안전한 녹색 주소창의 수를 확대하여 안티피싱존 서비스를 이용 중인 개인 PC 이용자들이 이용 가능한 안전한 사이트의 수를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소프트포럼의 이순형 소프트웨어사업본부장은 "온라인 피싱의 위험을 알리고, 안티피싱존 서비스의 이용 확대를 위한 대국민 소비자 캠페인을 계획 중이며 보안인식 전환을 위한 일반인 대상 온라인 캠페인을 전개 중"이라며 "이번 제휴를 바탕으로 내년에는 5만여 기업의 화이트리스트 추가 등록을 계획하고 있으며, 2009년까지 누적 기업 수 10만개 등록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 지난 10월부터 본격적인 서비스를 시작한 안티피싱존 서비스는 12월 현재까지 약 500만 명의 PC 이용자가 안티피싱 프로그램을 다운로드 받아 이용하고 있으며, 우리은행, 농협, 신한카드, 대한주택공사, 엔씨소프트, 병무청 등 주요 개인 정보가 오가는 약1000여 개의 기업이 해커가 개설해 놓은 가짜 피싱 사이트와는 차별적으로 해당 사이트가 안전한 진짜 사이트임을 의미하는 화이트리스트에 등록, 이용 고객들에게 안전한 사이트 접속을 유도하고 있다. 개인 PC 이용자는 주요 은행, 공공기관 및 대기업 등을 통해 소프트포럼의 최신 피싱보안 솔루션인 클라이언트키퍼 피싱프로(ClientKeeper PhishingPro)를 무료로 다운로드 받아 이용할 수 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