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4.07
주요뉴스
뉴스홈 > 보안/해킹
지난해 랜섬웨어 감지율 10% 증가…AaaS 트렌드 부각트렌드마이크로, 2019 위협 결과 보고서 발표
   
 

[아이티데일리] 지난해 새로운 랜섬웨어 군은 57% 감소한 것에 반해, 랜섬웨어 감지율은 10%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헬스케어 산업은 여전히 랜섬웨어의 주요 타깃이 됐으며, 700개 이상의 기업이 영향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 미국의 경우 최소 110개 주·연방 정부 및 기관들이 랜섬웨어로 인한 피해를 입었다.

26일 트렌드마이크로(한국지사장 김진광)가 ‘2019 위협 결과 보고서(2019 Security Roundup Report)’를 발표했다. 본 보고서는 현존하거나 새로 부상하는 위협으로부터 기업이 인프라를 보호할 수 있도록 모범 사례 및 전략에 대한 인사이트를 제공하며, 위협 환경의 가장 중요한 문제와 변화에 관한 상세한 내용을 다루고 있다.

이번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랜섬웨어 조직들은 랜섬웨어 공격 프로세스를 발전시키기 위해 타 조직들과 손을 잡는 양상을 보였다. 일례로 소디노키비(Sodinokibi) 랜섬웨어 운영자들은 미국 텍사스 주 22곳의 지방 정부 기관에 조직적인 공격을 가하며, 대가로 250만 달러를 요구했다.

이러한 행위는 범죄 조직들이 기업 네트워크 접근을 대여해주거나 판매하는 ‘서비스형 접근(AaaS: Access as a Service)’ 트렌드를 나타낸다. 해당 서비스는 기업의 서버 호스트와 VPN(Virtual Private Network)에 대한 접근 권한 전체를 제공하는 최고가 상품이 포함되며, 3천 달러 ~ 2만 달러 사이에서 가격이 형성되고 있다.

랜섬웨어를 포함한 알려진 취약점은 사이버 공격을 성공적으로 감행하기 위한 주요 요소다. 2019년 트렌드마이크로 제로 데이 이니셔티브(ZDI)는 2018년 동기 대비 171% 높은 고위험 취약점을 발견했다. 위험도 스코어(Criticality Score)는 이러한 취약점들이 공격자에 의해 악용될 가능성을 반영하며, 심각한 버그들은 무기화가 될 수 있다.

존 클레이(Jon Clay) 트렌드마이크로 글로벌 위협 커뮤니케이션 디렉터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은 오랫동안 비즈니스 세계에서 화두로 떠올랐으며, 오랜 시간에 걸쳐 긍정적인 결과를 도출해냈다. 그러나 보안을 우선 순위로 두지 않아, 사이버 범죄자들이 공격을 감행할 수 있는 빌미를 제공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은 이제 보편적인 이상향이 됐지만, 구식 운영체제를 사용하는 레거시 시스템, 패치 되지 않은 취약점 등 기본적인 보안 태세가 갖춰지지 않은 것이 현실이다. 이는 빠르게 이익을 쟁취하려는 랜섬웨어 공격자들에게 최상의 조건이다. 범죄자들은 랜섬웨어 공격의 수익성이 계속 유지되는 한, 이를 계속 악용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