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27
주요뉴스
뉴스홈 > 컴퓨팅
[동향] 현대오토에버, 디지털 신사업 기회 발굴 나선다삼정 KPMG와 스마트팩토리·데이터센터·DCX 등 전 방위 협력 체계 구축
   
▲ 오일석 현대오토에버 대표(좌측), 정대길 삼정KPMG 컨설팅부문 대표

[아이티데일리] 현대오토에버(대표 오일석)가 디지털 신사업을 발굴하기 위해 삼정KPMG(회장 김교태)와 손을 잡았다. 양사는 스마트팩토리 사업과 데이터센터 개발 사업, 디지털 사용자 경험(DCX) 사업 등 부문 비즈니스에 적극 나선다는 계획이다.

24일 현대오토에버는 삼정KPMG와 디지털 신사업 기회 발굴을 위한 상호협력을 골자로 하는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양사는 스마트팩토리 사업 추진을 위한 기술적 업무 협력을, 데이터센터 개발 사업을 위해 사업성 검토 및 기술적 업무 협력을, DCX 계획을 위한 디지털 컨택 포인트, 솔루션, 서비스 기획 및 개발 업무를 함께 수행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으로 향후 풍부한 경험과 전문성을 통해 다양하고 폭넓은 디지털 신사업 기회 발굴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오일석 현대오토에버 대표는 “스마트 팩토리·데이터센터 개발 등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필수 요소”라면서, “특히 디지털 사용자 경험(DCX)을 통해 스마트X에서 가장 크게 활용이 돼 시장에서 우리만의 차별점을 둘 수 있다. 삼정KPMG와의 협업을 통해 스마트 팩토리를 비롯한 스마트X 시장에서의 사업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오토에버는 최근 디지털 중심으로 변화가 가속되는 패러다임 전환을 맞이해 BASIC(빅데이터, 인공지능, 보안, 사물인터넷, 클라우드) 등 최신 기술이 집합된 스마트X사업(모빌리티, 스마트 팩토리, 스마트 시티 등)을 위한 산업 현장의 데이터허브 서비스를 선도하고 있다.

정대길 삼정KPMG 컨설팅부문 대표는 “디지털 신사업 도입 및 활용이 본격화되고 있는 국내 시장 환경에 대응하여 보유하고 있는 전문성을 바탕으로 디지털 신사업 발굴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라며, “삼정KPMG가 보유한 글로벌 컨설팅 서비스 노하우와 현대오토에버의 기술과 경험이 만나 국내 디지털 신사업 시장을 한 단계 더 발전시키는 마중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