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07
뉴스홈 > 종합/정책
과기정통부, 사물인터넷 육성에 117억 원 지원사물인터넷 제품·서비스 검증 및 확산사업 17일부터 공모
   
 

[아이티데일리]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 이하 과기정통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원장 김창용, 이하 NIPA)이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반인 사물인터넷(IoT : Internet of Things) 분야 육성에 나선다.

과기정통부와 NIPA는 17일부터 공공·산업·일상생활에 활용되는 다양한 사물인터넷 분야의 혁신적 제품과 서비스를 발굴하고, 이를 확산하기 위해 ‘사물인터넷 제품·서비스 검증·확산 사업’에 참여할 신규과제를 공모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는 다양한 분야의 창의적인 아이디어가 사물인터넷 제품과 서비스로 발전할 수 있도록 자유공모 방식으로 진행되며, 제품·서비스의 파급효과와 경쟁력, 사업 수행 능력 등을 종합평가해 ▲사물인터넷 서비스 검증 및 ▲확산 ▲사물인터넷 융합 제품 상용화 등 3개 분야 각 7개 과제 내외 총 21개 과제를 선정, 약 117억 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사물인터넷 서비스 과제의 신청대상은 사물인터넷 사업을 영위하고자 하는 공급기업과 이를 도입·활용하고자 하는 수요기관 간의 컨소시엄이며, 과제당 최대 7억 원(서비스 검증과제), 10억 원(서비스 확산과제)을 지원받게 된다.

사물인터넷 융합제품 상용화 과제는 국내 중소·중견 사물인터넷 기업을 대상으로 국내·외 시장 진출 촉진을 위해 추진하는 과제로, 과제당 최대 1.5억 원이 지원된다.

특히, 이번 해에는 서비스 확산과제의 지원 규모를 작년에 비해 약 3배 확대(2019년 3개 과제, 20억 원 → 2020년 7개 과제, 63억 원)해서 시행할 예정이며, 2019년 서비스 검증과제 중 우수한 성과를 보인 서비스도 시장에 조기 확산할 수 있도록 1년간 추가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을 통해 과기정통부는 ▲산업·생활 안전 등 사회문제를 해결하고 ▲기업·산업의 혁신을 촉진하며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편익을 창출할 수 있는 분야에 ICT 유망기술이 융합된 지능형 사물인터넷 제품·서비스를 발굴해 공공·산업·일상생활 전 분야에 걸쳐 IoT 일상화를 촉진한다느 계획이다.

특히, 스마트 에너지와 제조, 스마트 시티 등 성장동력 분야에 플랫폼 기반의 지능형 사물인터넷 서비스가 많이 발굴될 수 있도록 추진할 예정이다.

오는 26일 엘타워(서울시 양재동)에서 사업설명회가 개최될 예정이며, 사업설명회 일정 및 공모 관련 자세한 사항은 NIPA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허성욱 과기정통부 정보보호네트워크정책관은 “제4차 산업혁명의 성공은 데이터, 네트워크, 인공지능 간 유기적인 융합에 달려 있다”고 강조하며, “특히, 혁신적인 사물인터넷 제품과 서비스가 본격적으로 시장에 나와 국내 산업 전반에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