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7.16
뉴스홈 > 컴퓨팅
인텔, ‘아테나 프로젝트’ 인증 크롬북 2종 발표‘에이수스 크롬북 플립 C436’ 및 ‘삼성 갤럭시 크롬북’ 등 추가
   

[아이티데일리] 인텔은 CES 2020에서 노트북 혁신 프로그램인 ‘아테나 프로젝트’의 주요 업데이트를 발표했다고 9일 밝혔다.

여기에는 최초의 아테나 프로젝트 인증 크롬북을 발표한 구글과의 파트너십 확장도 포함됐으며, 해당 노트북은 ‘에이수스 크롬북 플립 C436’과 ‘삼성 갤럭시 크롬북’ 등 2종이다.

‘에이수스 크롬북 플립 C436’은 스크린 비율 85%의 14인치 나노 에지 디스플레이를 13인치 마그네슘 합금 섀시에 담았다. 10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를 탑재했으며 뛰어난 오디오 경험, USI 스타일러스 호환성과 통합 지문 센서를 위한 전 방향 쿼드 스피커를 제공한다.

‘삼성갤럭시 크롬북(Samsun Galaxy Chromebook)’은 9.9mm 두께의 초경량 투인원 노트북으로, 4K UHD 해상도와 3.9mm 슬림 베젤, 내장형 인텔리전트 펜 솔루션을 제공하는 13인치 아몰레드 터치스크린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다.

인텔은 2019년 출시된 이래로 해당 프로그램의 첫 번째 사양과 주요 경험 목표에 대해 25개의 노트북 설계를 검증했다. 이어 인텔은 올해 윈도우와 크롬 OS에서 약 50개 이상의 기기 설계를 추가로 검증할 것이라고 예상하며, 또한 새롭게 등장하는 듀얼 스크린 노트북 카테고리에 대한 목표 사양을 제공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아테나 프로젝트’는 새로운 수준의 향상된 노트북을 제공하기 위해 설계된 혁신 프로그램이다. 특히, 인텔의 PC 플랫폼 엔지니어링과 오랫동안 협업해온 생태계 파트너십의 기술적 장점을 활용해 최고의 노트북 환경을 구현하고자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아테나 프로젝트’ 노트북으로 인증받기 위해서는 인텔과 공동으로 설계, 튜닝, 테스트를 수행해 배터리 수명, 응답 속도, 즉각적인 사용 가능성, 연결성 등에 걸친 프로그램의 경험적 및 기술 요건을 충족해야 한다.

인텔의 핵심 경험 지표(KEI)는 평균적으로 어떻게 사용하는지, 사용이 많을 때는 어떤지, 막 구입한 초기 설정에서는 어떻게 사용하는지 등, 실제 환경에서의 경험을 테스트하고 측정하도록 구성됐다. 2019년 최초로 공개된 핵심 경험 지표는 즉각적인 사용가능성, 이동 중에도 탁월한 응답 속도, 걱정 없는 배터리 수명 등 노트북의 가장 필수적인 환경을 만들기 위한 기술적 기반을 마련했다.

모든 핵심 경험 지표는 초기 설정된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에서 250니트의 화면 밝기로 다수의 앱을 동시에 구동하면서 브라우저에 여러 탭을 띄우고, 네트워크에 접속하는 등 실제 환경을 반영해 측정된다. 또한 시스템 설계는 전원 연결 및 배터리 사용 등 두 가지의 상황에서 일관된 경험 제공 여부를 평가한다.

지난 ‘컴퓨텍스 2019’에서 발표된 첫 번째 목표 사양은 핵심 경험 지표가 측정하는 새로운 노트북 경험 제공을 위해 필요한 기술적 제반을 포함한다. 필요한 기술 요건은 ▲신속한 사용 준비 ▲성능과 응답 속도 ▲적응형 인텔리전스 ▲배터리 수명 ▲연결성 ▲폼팩터 등 여섯 가지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