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21
주요뉴스
뉴스홈 > 비즈니스IT
티맥스, “다가올 지능정보사회의 파괴적 혁신 이끌겠다”다음달 29일 ‘티맥스데이 2019’ 개최…‘하이퍼브레인’ 등 AI 기반의 혁신 방안 제시
   

[아이티데일리] 티맥스가 인공지능(AI) 등의 신기술을 중심으로 한 기술 및 비즈니스 현황을 밝히고 미래 전략을 제시한다.

티맥스 그룹 3사는 다음달 29일 ‘티맥스데이 2019’를 개최, 현재 연구 개발 중인 클라우드, 빅데이터, AI 기반의 제품 및 서비스와 적용 사례를 소개한다고 밝혔다.

‘티맥스데이’는 고객과 파트너 및 일반인을 대상으로 티맥스의 최신 기술과 제품을 소개하는 연례 행사다. 올해는 혁신 클라우드 기술 기반의 ‘플랫폼, AI, 서비스’라는 주제로 AI 기술과 관련 서비스를 공개할 계획이다. 또한 플랫폼 기업에서 서비스 기업으로의 비즈니스 진화 전략도 발표한다.

티맥스 측은 오늘날 AI 기술은 전 산업계의 경쟁력을 결정짓는 기술로 부각되고 있지만, AI를 활용한 실질적 제품화 및 수익 창출은 미진하다고 설명했다. 데이터의 편향성, AI 전문인력의 부족 등은 물론, AI의 모든 요소를 통합해 제공하는 서비스가 없기 때문이다. 핵심 기술이 플랫폼화되지 않았기에 범용성 및 확장성도 부족하다. 이에 많은 AI 기술이 비즈니스 모델 개발 단계에 머물러 있다.

이에 따라 티맥스는 AI 기술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요소 기술을 융합시키고 플랫폼화해 혁신을 지원하겠다는 전략이다. 클라우드 위에서 쉽게 이용할 수 있는 AI 서비스를 선보인다. 아울러 향후 티맥스의 모든 제품과 서비스에 AI를 탑재하고, 사용자가 스스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사회 및 경제에 AI 기술을 통한 실질적인 변화를 이끌어 내겠다는 포부다.

티맥스는 이번 행사를 통해 AI 기술 ‘하이퍼브레인(HyperBrain)’을 소개한다. ‘하이퍼브레인’은 데이터 분석 및 예측 지능, 시각 지능, 음성 지능, 자연어 처리 지능 등을 통합한 AI다. 또한 ‘하이퍼브레인’을 탑재한 통합 AI 플랫폼 ‘하이퍼데이터(HyperData)’를 새롭게 선보인다. ‘하이퍼데이터’는 AI와 기술과 결합됨으로써 데이터 전문가와 일반 사용자들이 직접 빅데이터를 다룰 수 있는 플랫폼으로 거듭나게 된다.

기업 및 일반 사용자를 대상으로 한 서비스도 제공한다. OS, 오피스 등 기존 보유 기술과 융합해 전문 지식이 없는 사용자들이 체감할 수 있는 새로운 AI 경험을 준비한다. 오는 10월 말에는 ‘티맥스OS’에 AI 기반 PC 제어 기능 업데이트가 예정돼 있으며, ‘티맥스데이’에서 보다 차별화된 AI 서비스들을 추가로 공개할 예정이다.

이희상 티맥스데이터 대표는 “AI 산업계는 아직 퍼스트무버가 결정되지 않았기에 가능성이 무궁무진하게 열려있는 시장”이라며, “티맥스의 AI가 접목된 SW 원천기술은 고객의 비즈니스 혁신을 가능케 하는 강력한 힘이며, 이를 통해 앞으로 도래할 지능정보사회에서 우리나라 AI 혁신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