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21
주요뉴스
뉴스홈 > 문화
SBS I&M , 방송사 연합 오디오 플랫폼 ‘티팟’ 출시SK텔레콤 ‘누구’, 삼성전자 ‘빅스비’, 네이버 오디오 플랫폼과 연동
   
▲ ‘티팟’ 플랫폼 구성도

[아이티데일리] SBS I&M은 ‘듣는 TV’ 콘셉트의 방송사 연합 오디오 플랫폼 ‘티팟(Tpod)’을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티팟’에는 ▲SBS ▲SBS미디어넷(CNBC/Sports/Golf) ▲YTN ▲연합뉴스TV ▲JTBC ▲채널A ▲TV조선 ▲MBN ▲아리랑국제방송(아리랑TV/아리랑라디오) ▲KNN(부산경남방송) ▲BTN(불교TV) ▲CTS(기독교TV) ▲음악전문방송사인 Radio Kiss와 Satio 등 모두 13개 주요 방송사가 참여했다.

13개 방송사는 25일 상암 SBS 프리즘타워에서 ‘티팟’ 출시를 공식 발표했다. ‘티팟’은 뉴스와 교양, 스포츠, 드라마, 예능, 종교 콘텐츠 등 13개 방송사의 인기 TV 프로그램을 라이브와 팟캐스트 다시듣기로 들을 수 있다. 또한 24시간 라이브 뮤직채널 서비스를 비롯한 다양한 오디오 전용 콘텐츠를 서비스할 계획이다.

방송사들은 올해를 시작으로 오디오 시장에 진입해 연내에 1천만 대의 AI스피커와 기기(스마트폰, PC, 자동차 등)에서 ‘티팟’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2020년부터 서비스를 다양화해 오디오 시장을 본격적으로 키워가겠다는 목표를 발표했다. 이를 위해 ‘티팟’은 SK텔레콤 누구(NUGU), 삼성전자 빅스비(Bixby), 네이버(오디오클립과 클로바)와 제휴를 맺었다.

티팟 사업 주관 및 개발사인 SBS I&M의 조재룡 대표는 “음성 기술과 사업 부문에서 동영상 시장에 버금가는 오디오 시장을 만들어낼 준비가 됐다”며, “13개 방송사가 보유한 동영상 콘텐츠 제작과 유통 기술을 활용해 차원이 다른 오디오 콘텐츠 시장을 창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티팟’은 전용 서비스인 안드로이드 앱과 SK텔레콤 누구 스피커, 네이버 오디오클립을 시작으로, 삼성전자 빅스비, 네이버 클로바, 자동차 플랫폼인 안드로이드 오토 전용 앱과 SK텔레콤 T맵에 잇따라 출시할 계획이다. 연말까지는 iOS 앱 서비스도 시작할 예정이다.

티팟 사업을 총괄하는 박종진 SBS I&M 실장은 “SBS의 ‘그것이 알고 싶다’와 YTN 24, JTBC 뉴스룸 등 기존 방송사의 오디오만으로도 충분히 경쟁력이 있을 것으로 본다”며, “추후 지역 방송사들의 프로야구 라디오 중계와 경제, 종교, 교육, 라디오 전문 채널 등 오디오 전용 콘텐츠를 폭넓게 선보일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