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23
주요뉴스
뉴스홈 > 보안/해킹
FIDO얼라이언스, ‘2019 FIDO 서울 세미나’ 개최FIDO 해커톤 최종결과 공개…국내외 FIDO 활용 사례 공유 및 FIDO 개발자 워크숍 진행
   
▲ FIDO 해커톤 시상식 기념사진

[아이티데일리] FIDO얼라이언스는 지난 23일 밀레니엄 힐튼 서울 그랜드볼룸에서 FIDO 서울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FIDO 서울 세미나는 350여명의 국내외 보안 그리고 인증 전문가들이 참가한 가운데 오전에는 패널토론과 FIDO 해커톤 최종 발표 및 시상식, 오후에는 개발자 워크숍과 케이스 스터디 트랙으로 나눠져 진행됐다.

오전에는 FIDO 한국워킹그룹 주요 회원들의 패널 토론이 진행됐다. 패널리스트로 참가한 김동호 삼성SDS 프로는 “올 한해 FIDO 해커톤 멘토로 참여 하면서 멘티들과 새로운 서비스를 개발해 국내외 특허를 출원하게 된 성과를 가지게 된 것은 물론 우리 주변에 삼성페이, 금융기관, 온라인 쇼핑 영역 등에서 많이 사용되고 있지만 눈에 보이지 않던 FIDO 프로토콜의 강력한 보안과 편의성이 다양한 영역에서 잠재력을 보여줄 수 있어서 의미 깊었다”고 말했다.

엔터프라이즈 FIDO 프로토콜 디플로이먼트 사례를 공유한 신민일 SK텔레콤 매니저는 “100여 이상의 SK 그룹사 4만 7천여 명의 임직원이 사용하는 인증 시스템에 FIDO 프로토콜 도입 후 공격자가 이미 탈취한 계정과 비밀번호를 무차별 대입해 로그인 후 사용자 정보를 추가로 유출하는 공격기법인 크리덴셜 스터핑(Credential Stuffing)이 완전히 무력화됐다. 이 성공사례를 바탕으로 올해 말까지 SK텔레콤 T아이디 서비스에 FIDO 프로토콜을 도입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정보통신협회(TTA)를 대표해서 이번 세미나에 참여한 신준호 팀장은 “TTA가 지금까지는 FIDO 얼라이언스가 공인한 보안성능 시험소로만 그 역할을 해왔지만 지난 주 오랜 노력과 도전 끝에 FIDO 생체인증 부품 성능시험소로 공인되는 영광을 맞게 돼 기쁘다”고 발표했다.

김종수 삼성전자 수석은 FIDO를 기반으로 하는 보안성 향상에 대한 노력을 공유하면서 “TV, 가전, 모바일 디바이스 등 90% 이상의 삼성전자 제품이 사물인터넷(IoT) 준비가 된 상태로, 기존 모바일 생태계 안에서 FIDO 프로토콜 적용을 통해 사용성과 보안성을 동시에 향상시킨 경험을 바탕으로 다양한 IoT 적용가능 분야에서 FIDO 프로토콜을 기반으로 한 의미 있는 사례를 발굴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날 FIDO 해커톤 세션에서는 지난 3개월 동안 멘토십 프로그램을 수료한 팀들의 최종 발표와 시상식이 진행됐다. 톱3 팀 그리고 특별상을 수상하게 된 8개 팀은 상패는 물론 삼성전자에서 제공한 ‘갤럭시 노트 10’, ‘스마트 워치’, ‘버즈’ 등 회원사들이 준비한 다양한 선물을 받았다.

FIDO 해커톤 시상식에서 이종현 FIDO 한국워킹그룹 공동의장은 “장기간 FIDO 개발자 지원 프로그램에 참여해 지치지 않고 열정을 가지고 끝까지 자신들이 해결해 보자고 했던 기술이나 사회적 이슈를 도전해본 참가자들의 멋진 성과를 축하하며 이들과 함께 멘토로서 시간과 리소스 등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았던 FIDO 멘토 분들에게도 감사의 마음을 표시하고 싶다”고 이야기 했다.

FIDO 얼라이언스는 이번 주 월요일 서울 퍼블릭 세미나를 시작으로 화요일부터 목요일까지 이사회를 비롯해서 15개의 기술, 확장, 지역 워킹 그룹이 회의를 진행하고 의사결정을 내리는 총회를 서울에서 계속 이어갈 계획이다.

한편 한국전자인증은 FIDO 해커톤에서 한국전자인증이 멘토링한 티이이웨어(TEEware)가 ‘FIDO와 분산 ID를 접목한 전자서명 기술’을 개발해 톱3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티이이웨어는 한국과학기술원(KAIST) 출신의 스타트업으로, DID(Decentralized Identifier)와 FIDO를 화학적으로 결합(FIDO 공개키를 DID 신분증 내 등록)함으로써 계약서 등 다양한 전자문서에 FIDO인증을 통한 간편 전자서명을 수행할 수 있도록 했으며, 차세대 인증기술로 각광받는 블록체인 기반의 DID(Decentralized Identifier) 신분증으로 전자문서의 서명자를 정확히 검증할 수 있도록 구현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