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18
주요뉴스
뉴스홈 > 컴퓨팅
뉴타닉스,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 네이티브 솔루션 출시프라이빗 데이터센터서 쿠버네티스를 이용하는 가장 단순한 방법 제공
   
 

[아이티데일리]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 컴퓨팅 기업 뉴타닉스(한국지사장 김종덕)는 클라우드 네이티브(Cloud Native) 스택을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로써 바로 이용 가능한 쿠버네티스와 지속적인 쿠버네티스 애플리케이션, 다이내믹 컨테이너에 대한 관측 및 모니터링과 관리형 데이터베이스를 단 하나의 단순한 스택으로 설치, 관리 및 운영할 수 있다. 뉴타닉스 고객들은 뉴타닉스 하이퍼컨버지드 인프라(HCI) 플랫폼과 함께 안정적이고 안전하며 효율적인 자동화 서비스를 이용해 가상 머신과 컨테이너 기반 애플리케이션을 모두 개발 및 실행할 수 있다.

IDC는 컨테이너 인프라 소프트웨어 시장이 2017년 131만 1천 달러 규모에서 2022년 15억 5천만 달러 규모로 성장할 것이며, 특히 온프레미스 환경에서 큰 성장이 이뤄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오늘날까지는 주로 웹 스케일 기업들이 이를 도입해 왔지만 점차 엔터프라이즈 환경으로 확장되는 추세다. IDC는 “엔터프라이즈들이 기술을 학습하기 시작했으며 개발 및 운영에 대한 접근방식을 바꾸기 시작했다. 많은 기업들이 조사 및 테스트에 돌입했으며, 소수 계층이 컨테이너를 실제로 경험하거나 개발하고 있다”고 말했다.

뉴타닉스의 클라우드 네이티브 오퍼링을 통해 기업들은 단순하고, 안정적인 온프레미스 툴 및 자동화의 이점을 활용한 신속한 개발, 확장형 애플리케이션의 CI/CD(지속적인 통합 및 배포)를 온프레미스 환경에서 마치 클라우드와 같은 쿠버네티스 사용 경험을 누릴 수 있다.

‘뉴타닉스 클라우드 네이티브 스택’은 프라이빗 클라우드에서 단순하고 빠르게 쿠버네티스를 설치하고, CSI 드라이버를 통해 영구 블록 및 파일 스토리지를 생성하며, S3와 호환되는 스토리지를 포함한다. 또한,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에 대한 높은 가시성을 확보할 수 있다.

이 모든 기능은 뉴타닉스 HCI를 기반으로 최신의 단순함을 구현하며, 주요 기능은 다음과 같다.

먼저 뉴타닉스 ‘카본(Karbon)’은 바로 이용가능하며 인증된 단순화된 쿠버네티스 배포판으로, 쿠버네티스 프로비저닝과 운영, 라이프사이클 관리를 단순화한다. 카본(Karbon)은 뉴타닉스 HCI 플랫폼에 포함돼 있다.

또한 뉴타닉스 볼륨 앤 파일(Volumes & Files)은 클라우드 네이티브 애플리케이션의 가장 어려운 문제 중 하나로 꼽히는 지속가능성 문제를 해결해준다. 뉴타닉스의 CSI(컨테이너 스토리지 인터페이스)와 ‘볼륨 앤 파일’ 제품을 이용하면 매우 쉽게 쿠버네티스에 고성능 스토리지를 추가할 수 있다.

뉴타닉스 ‘버킷(Buckets)’은 전체 비용을 줄이면서 이용할 수 있는 무중단의 확장 가능한 소프트웨어 정의 오브젝트 스토리지 솔루션이다. S3와 호환가능한 REST API 인터페이스로 설계돼 테라바이트부터 페타바이트까지의 비정형 데이터를 처리할 수 있다. ‘버킷’을 이용하는 고객은 기본으로 제공되는 이레이저 코딩, 압축, 중복제거를 활용해 용량 활용을 최적화할 수 있다. 모든 데브옵스(DevOps) 사용 케이스를 위한 중앙 스토리지로 이러한 S3 호환 플랫폼을 이용할 수도 있다. 뉴타닉스 ‘버킷’은 2019년 여름 이후 정식 출시될 예정이다.

뉴타닉스 ‘자이 에폭(Xi Epoch)’은 클라우드용 애플리케이션을 위한 관측 및 모니터링 서비스로, 분산 애플리케이션 아키텍처에 엔드투엔드 실시간 가시성을 제공하며, 250개 이상의 기술 네이티브 통합을 바탕으로 한다. 고객은 ‘자이 에폭’을 통해 애플리케이션, 인프라, 오케스트레이션 관리 및 이슈에 대한 통찰력을 확보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클라우드 네이티브 애플리케이션의 안정성과 성능을 향상시킬 수 있다.

마지막으로 뉴타닉스 ‘에라(Era)’는 데이터베이스 프로비저닝 및 라이프사이클 관리에 단순함과 가시화된 운영성을 제공하는 데이터베이스 관리 툴이다. ‘에라’ 초기 버전 서비스를 통해 단 한 번의 클릭으로 데이터베이스 프로비저닝과 CDM(Copy Data Management)이 가능하며, 이를 통해 기업은 단 몇 분 이내에 어떤 지점으로든 데이터베이스를 즉시 프로비저닝, 복제, 새로고침, 백업할 수 있다.

김종덕 뉴타닉스코리아 지사장은 “뉴타닉스는 이번 제품 출시를 통해 단순함의 수준을 한 단계 끌어 올렸다”며, “이제 기업들은 쿠버네티스 구축 및 유지보수를 완전히 익히지 않아도, ‘카본’을 이용해 프라이빗 데이터 센터에서 마치 클라우드를 이용하는 경험으로 쿠버네티스를 설치 및 운영할 수 있다. 기업들이 디지털 시대 흐름에 발 맞춰가고자 하는 오늘날, 뉴타닉스는 애플리케이션을 현대화하고 소프트웨어 개발 속도를 향상시키며 궁극적으로 고객들이 더 나은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지원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사익스테라 잭 힐리아드(Zach Hilliard) SREs 담당 수석 디렉터는 “뉴타닉스 ‘카본’을 이용해 단 몇 분만에 쿠버네티스 클러스터를 설치했다”며, “‘카본’을 도입하기 전에 쿠버네티스 클러스터를 설치하는 과정은 매우 복잡하고 까다로웠으며, 오랜 시간을 들여야 했다. 이제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에 더욱 집중할 수 있게 됐으며, 더이상 쿠버네티스 인프라에 대해 걱정하지 않게 됐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