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4.25
뉴스홈 > 보안/해킹
비자, FIDO 얼라이언스 한국워킹그룹 참여FIDO 인증기술 확산 위해 국내 회원사들과 협업
   
▲ 강진태 비자 리스크 관리 본부 이사

[아이티데일리] FIDO 얼라이언스 한국워킹그룹은 글로벌 결제 네트워크 서비스 기업 비자(VISA)가 한국워킹그룹에 신규 참여한다고 25일 밝혔다.

보다 강력하고 편리한 온라인 인증 방식의 국제 표준화를 위해 삼성전자, 구글, 마이크로소프트, 아마존, 인텔, 페이팔 등 전세계 250여개 회원사들이 참여하고 있는 FIDO 얼라이언스의 이사회 멤버로 활동하고 있는 비자가 이번에 한국워킹그룹에 조인함에 따라 국내 FIDO 기술확장과 도입이 더욱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강진태 비자 리스크 관리 본부 이사는 “신용카드 사용 시 인증 방식으로 흔히 사용되는 비밀번호는 매 결제 때 숫자를 일일이 암기해야 하기 때문에 불편하고, 보안 측면에서도 서버와 공유 돼야 하기 때문에 해킹에 매우 취약하다”면서, “앞으로 예측되는 카드결제 리스크 변화 트렌드 중 하나가 생체인증 등 다양하고 편리한 인증 방식을 지원하는 FIDO 프로토콜 기반의 새로운 인증방식 도입 이므로 이를 위해 FIDO 얼라이언스 한국워킹그룹 회원사들과 다각도로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FIDO 얼라이언스 한국워킹그룹 공동의장으로 활동하고 있는 원상헌 BC카드 디지털연구소장은 “비자의 한국워킹그룹 참여를 환영하며, 이로써 한국워킹그룹 출범 1년여 만에 참여 회원사가 31개까지 확대됐다”면서, “앞으로도 모든 회원사들이 협업해, 온라인 사용자들의 개인정보와 자산을 보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FIDO 얼라이언스 한국워킹그룹은 올해 기술 확장을 촉진하기 위해 ‘FIDO 해커톤 – 개발자 지원 프로그램’ 및 ‘FIDO 얼라이언스 총회 서울 개최’ 등 다양한 이벤트를 실시할 계획이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