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7.21
주요뉴스
뉴스홈 > 종합/정책
한국SW산업협회, 제17대 이홍구 신임회장 취임조현정 회장에 공로패 전달…차기 모토로 ‘협회다운 협회’ 선언
   
▲ 이홍구 한국SW산업협회 신임회장

[아이티데일리] 한국SW산업협회(회장 이홍구)가 22일 제31회 정기총회 및 제16·17대 협회장 이·취임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노경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SW정책관을 비롯해 이한주 경기연구원 원장, 김명준 SW정책연구소 소장, 한동원 ETRI SW·콘텐츠연구소장, 유병한 한국SW저작권협회 회장, 송영선 한국상용SW협회 회장 등 유관기관 및 협단체, 학계, 연구계, 언론계 인사 150여 명이 참석했다. 또한 송병남(2~3대)·김영태(4~5대)·김범수(7대)·유병창(11~12대) 등 협회 전임회장들도 행사장을 찾았다.

지난 2013년 제14대 회장으로 취임해 15·16대를 역임하며 협회를 이끌어온 조현정 회장은 이임사에서 “행복한 6년이었다”며 임원사와 회원사·사무국 임직원들의 노고에 공을 돌리고, “결과가 좋으면 과정도 좋게 기억되는 법이다. 수차례 고사 끝에 협회장직을 맡아 고생도 많이 했지만 6년 전 취임사에서 약속했던 협회의 양적·질적 성장을 이뤄내 기쁘고 뿌듯한 마음”이라고 소회를 밝혔다.

조 회장에게 협회기를 이양 받은 이홍구 신임회장은 유수의 정책 지원을 비롯해 SW 제값받기 운동 등 생태계 개선 활동, 일자리 창출 및 인력 양성 사업, 회원 중심의 협회 운영체계 확립 등을 선도하며 협회와 업계의 중흥에 기여한 조 회장에게 공로패와 꽃다발을 전달했다.

이홍구 신임회장은 취임사에서 ‘협회다운 협회’를 모토로 밝히고, “9천4백여 회원사와 함께 SW산업과 국가경제의 발전에 기여해야 하는 책임과 역할이 무겁고 버겁게도 느껴진다”며, “SW가 4차 산업혁명의 중심으로 각광받으며 도약의 발판이 마련된 만큼, SW산업계에 희망의 새 봄이 깃들게끔 협회장으로서 많이 고민하고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더해 이 신임회장은 “협회의 건전한 기조를 잘 유지하면서 밖으로는 정부 및 유관기관과의 협력관계를 더욱 공고히 해 실효성 있는 정책 발굴·수립을 도모하고, 안으로는 다양한 회원서비스를 지원해 결속을 다질 것”이라면서, “SW산업진흥법 개정, SW 제값받기 문화 정착 등 산적한 현안들과 SW기업 및 대한민국 SW의 글로벌 경쟁력 제고, 고용 창출 등을 위한 협회 차원의 사업 추진에도 적극적으로 임하겠다”고 강조했다.

   
▲ 이홍구 한국SW산업협회 신임회장(왼쪽)이 조현정 전임회장에게 공로패를 전달하고 있다.

노경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SW정책관은 “오랜 시간 변함없는 열정과 애정으로 협회와 업계를 이끈 조현정 회장의 노고에 과기정통부를 대표해 깊이 감사드린다”고 전하고, “이홍구 신임회장께서도 정부 및 산학연과 업계 간 든든한 가교가 되어주시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협회의 올해 목표는 ‘건전한 SW산업 생태계 개선을 위한 대정부 활동 강화’다. 협회는 이를 위한 다양한 사업과 활동을 전개하는 한편, 신임회장을 위시한 임원사 및 전체 회원사의 결속을 다지며 더 큰 성장에 도전할 방침이다.

한편 제17대 협회장에 선임된 이홍구 대표는 한국HP 부사장, 한글과컴퓨터 부회장, 투비소프트 대표 등을 거쳐 지난 2018년 7월 인프라웨어 대표를 맡았다. 이후 주력 분야인 신규 사업모델 발굴과 글로벌 비즈니스에 집중해 1,000만 불 수출의 탑 수상 및 기업 흑자 전환의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