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20
주요뉴스
뉴스홈 > 문화
넷마블, 지난해 영업익 2417억원 달성…전년비 52.6%↓신작출시 지연 영향으로 실적 부진

   
▲ 넷마블 지난해 매출 실적표

[아이티데일리] 넷마블(대표 권영식)은 지난해 4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4,871억 원, 영업이익 380억 원을 기록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로써 넷마블은 지난해 연간 기준으로 매출 2조 213억 원, 영업이익 2,417억 원의 실적을 달성했다.

지난 4분기 매출 4,871억 원은 전년 동기 대비 20.9%, 전 분기 대비 7.4% 감소했고, 영업이익 380억 원은 전년 동기 대비 59.0%, 전 분기 대비 43.5% 줄어든 수치다. 지난해 연 매출은 전년 대비 16.6%, 영업이익은 52.6% 감소했다.

4분기 매출 중 해외매출 비중은 68%(3,327억 원)를 기록했다. ‘리니지2 레볼루션’을 비롯해 ‘마블 퓨쳐파이트’, ‘마블 콘테스트 오브 챔피언즈(Kabam)’, ‘쿠키잼(Jam City)’ 등이 북미, 일본 시장에서 꾸준한 성과를 낸 것으로 분석됐다.

연간 기준 해외매출은 2016년 7,573억 원, 2017년 1조 3,181억 원에 이어 2018년에도 전체 매출의 70%에 달하는 1조 4,117억 원을 기록하며 성장세를 유지했다.

권영식 넷마블 대표는 “지난해 출시 기대작 대부분이 1년 이상 지연되면서 2018년도 연간 실적에 영향이 매우 컸다”며, “출시 지연된 기대작들이 올 2분기부터 본격적으로 출시를 예정하고 있어 올해는 좋은 성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