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21
주요뉴스
뉴스홈 > 문화
조이맥스, 글로벌-신작 투트랙 전략으로 시장 공략글로벌 및 신작 등 2가지 키워드 통한 핵심 역량 강화

   
 
[아이티데일리] 조이맥스(대표 이길형)는 2019년 사업 방향을 글로벌 시장 진출 및 신작 게임 출시에 맞춘다고 2일 밝혔다.

조이맥스는 올 상반기 자사의 모바일 게임을 북미, 동남아시아 등 전 세계 152개국에 선보이며 새로운 활로를 모색할 방침이다. 가장 먼저 이달 말 퍼즐 게임 ‘캔디팡: 쥬시월드’가 해외 서비스를 시작한다. 이어 1분기에 실시간 전략 배틀 게임 ‘윈드소울 아레나’가 영문명 ‘FANTASY STARs(z) : BATTLE ARENA’로 출시될 예정이다.

또한 2분기 글로벌 론칭을 앞두고 있는 런닝 액션 게임 ‘윈드러너Z’의 현지화 작업도 진행되고 있다. 이와 함께 ▲격투 매니지먼트 ‘허슬’ ▲SF 전략 시뮬레이션 RPG ‘우주전쟁M’ ▲해외 유명 IP 기반 모바일 게임 등 다양한 신작 라인업을 구축할 방침이다.

‘지스타 2017’에서 공개된 ‘허슬’이 오는 2분기에 소프트 론칭될 예정이다. 더불어 하반기 정식 서비스를 목표로 하고 있는 SF 전략 시뮬레이션 RPG ‘우주전쟁M’은 물론, 유명 SF IP를 활용한 신작 모바일 게임 개발을 추진하고 있다.

이길형 조이맥스 대표는 “올해 조이맥스 색깔이 명확한 자체 개발 게임을 지속해서 선보이고 글로벌 시장 진출 등 새로운 성장동력을 통해 재도약의 발판을 마련할 것”이라며, “두 가지 사업 방향을 중심으로 핵심 역량을 확대해 게임회사로서 끊임없이 성장하고 내실을 더욱 공고히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