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18
주요뉴스
뉴스홈 > 보안/해킹
“데이터 경제시대, 마이데이터 활성화로 가치 창출한다”금융보안원, 내년 주요 금융보안 및 전자 금융 이슈 전망 발표

   
▲ 2019년 전자금융 트렌드 인포그래픽

[아이티데일리] 데이터 경제시대를 맞아 개인 금융정보로 다양한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마이데이터(MyData) 산업이 내년부터 활성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더불어 전세계적인 포용적 금융 정책 기조에 맞춰 금융 소외 계층을 위한 디지털 금융서비스도 점차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26일 금융보안원(원장 김영기)은 2019년 다가올 금융보안 위협 및 전자 금융환경 변화를 사전에 인식하고 금융권이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금융 IT 전문가 및 정보보호전문기업과 함께 2019년 금융권 보안위협 및 전자금융 트렌드 이슈를 선정해 발표했다.

금융보안원은 2016년부터 매년 금융·IT보안 이슈 10개를 선정해 왔으나, 올해는 보다 전문적이고 상세한 보안위협 이슈정보를 제공해 금융권이 신종 사이버 위협에 대비할 수 있도록, 금융권 보안위협 이슈 7개와 전자금융 트렌드 이슈 10개로 구분해 총 17개 이슈를 선정했다.

   
▲ 2019년 금융권 보안 위협 전망

금융권 보안 위협 이슈 7개로는 ▲개인 금융정보가 거래되는 블랙마켓 확대 ▲클라우드 IoT 등 금융 IT 신기술 악용 공격 증가 ▲맥(Mac)OS 악성코드 증가로 인한 오픈뱅킹 위협 ▲점점 더 교묘히 암호화폐를 채굴하는 공격자들 ▲해킹그룹의 정교한 굼융권 내부 APT공격 확대 ▲보이스피싱 등 지능화된 모바일 보안 위협 ▲ATM, SWIFT 등 지급결제시스템 공격 확대 등이 꼽혔다.

전자금융트렌드 이슈 10가지는 신기술 금융 분야에서 ▲오프라인 간편결제 ▲간편인증 ▲인슈어테크 본격화, 금융 IT 업무환경 분야에서 ▲금융권 클라우드 전면 도입 ▲로봇프로세스 자동화 ▲레그테크 본격화, 데이터 경제 분야에서 ▲데이터 보호주의 확산 ▲마이데이터 서비스 추진, 금융소비자 보호 분야에서 ▲포용적 금융정책에 맞춰가는 디지털 금융서비스 ▲지능화되는 전자금융사기 수법 등이 선정됐다.

김영기 금융보안원장은 “IT가 금융을 주도하는 테크핀(TechFin) 시대에 디지털 금융환경이 빠르게 변화하고 있으므로, 금융권이 다가올 미래 변화를 예측하고 보다 민첩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2019년에 예상되는 이슈를 선정해 발표했다”며, “금융보안원은 금융회사의 디지털 혁신을 지원하는 금융보안의 동반자로서 점점 지능화·고도화되는 미래 사이버위협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안전한 디지털 금융의 미래를 만들어가는 데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