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23
뉴스홈 > 비즈니스IT
한컴-SKT, ‘누구’에 자동통번역 솔루션 ‘지니톡’ 탑재한·중·일·영 통번역 서비스 제공…AI 기반 협력 확대 추진

   
▲ 노진호 한글과컴퓨터 대표(왼쪽), 박명순 SK텔레콤 AI사업유닛장(오른쪽)

[아이티데일리] 한글과컴퓨터(대표 김상철, 노진호, 이하 한컴)는 SK텔레콤의 인공지능(AI) 플랫폼 ‘누구(NUGU)’에 자사의 자동통번역 솔루션 ‘말랑말랑 지니톡(이하 지니톡)’을 제공한다고 10일 밝혔다.

한컴은 ‘지니톡’의 음성인식 기술과 통번역 기술을 ‘누구’ 플랫폼 기반의 AI 스피커·셋탑박스 등에 탑재해 한국어, 중국어, 일본어, 영어 4개 언어 간 자동통번역을 지원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를 통해 ‘누구’ 기반의 디바이스 사용자들은 4개 언어에 대한 자동통번역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는 설명이다.

한컴과 SK텔레콤은 이번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향후 다양한 ‘누구’ 기반 서비스에 ‘지니톡’을 탑재하는 한편, 자동통번역 기능 고도화와 교육서비스 등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분야로 협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박명순 SK텔레콤 AI사업유닛장은 “‘누구(NUGU)’ 이용자가 자동통번역 솔루션을 쉽게 이용할 수 있어 교육 효과가 크게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의 삶에 AI가 자연스럽게 녹아들 수 있도록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협력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노진호 한컴 대표는 “국내 AI 시장을 이끌고 있는 ‘누구’ 플랫폼에 ‘지니톡’을 탑재하게 돼 매우 의미있는 성과라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사용자들의 자동통번역 서비스 이용 방식이나 명령 패턴에 대한 지속적인 분석을 통해 서비스 질과 사용자 편의성 향상에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니톡’은 한컴과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이 공동 개발한 자동통번역 솔루션으로, 한컴과 ETRI의 합작법인인 한컴인터프리가 운영하고 있다. 우수한 한국어 음성인식 기술과 영어, 중국어, 일본어 등 8개 언어쌍에 대한 통번역 기술을 보유하고 있어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공식 자동통번역 솔루션으로도 선정된 바 있다.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