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15
뉴스홈 > 종합/정책
“아태지역 AI 도입 수준 1위는 인도네시아”애피어, 아태지역 AI 도입 실태 조사 보고서 발표…한국은 4위 머물러

   
 
[아이티데일리] 인도네시아가 아태지역 국가들 중 인공지능(AI) 도입 및 확산에 가장 앞서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애피어는 아태지역 기업들의 AI 도입 현황 및 추세를 조사한 ‘AI를 통한 아태지역 디지털 전환 가속화(Artificial Intelligence Is Critical To Accelerate Digital Transformation In Asia Pacific)’ 보고서를 5일 발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인도네시아의 응답자 65%는 이미 AI를 도입했거나 범위를 확장 또는 업그레이드 중이라고 답했다. 이는 8개 조사 대상 국가 중 가장 높은 수치다. 중국(63%)과 인도(62%)가 그 뒤를 쫒고 있으며, 한국은 57%로 4위를 기록했다.

향후 1년 내 AI 기술 도입 계획에 있어서는 호주(35%)가 가장 높게 나타났고, 싱가포르(31%)와 대만(28%)이 뒤를 이었다. 반면 한국은 상대적으로 낮은 24%를 기록해 6위에 머물렀다.

또한 전체 응답자 중 절반(53%) 이상이 AI 기술 도입 관련 가장 큰 과제로 빅데이터의 수집과 통합을 꼽았다. 애피어 측은 빅데이터라는 용어가 생긴 지 10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기업들이 비즈니스 데이터를 처리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 AI를 도입하는 기업들은 비즈니스 효율성 향상과 제품·서비스 개선을 기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AI의 도입을 통해 얻을 수 있는 효과로는 많은 응답자들이 향상된 비즈니스 효율성(71%)과 제품 또는 서비스 개선(62%)을 기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대만·인도네시아 응답자들은 AI를 통한 제품 혁신 주도를 우선순위에 두는 반면, 일본·싱가포르·호주 등은 AI를 활용한 기존 솔루션 개선을 원하고 있었다.

치한 위(Chih-Han Yu) 애피어 CEO는 “이번 조사 결과를 통해 AI를 도입하고자 하는 기업들이 실질적이고 긴급한 과제들로 AI의 효과를 실현하지 못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며, “이러한 장애 요소를 제거하고 AI 도입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서는 엔지니어링과 데이터 관리, 효과적인 모델 구축을 위해 전문성을 갖춘 파트너를 선택해야 한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