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20
뉴스홈 > 컴퓨팅
레노버, IFA 2018서 스마트 디바이스 신제품 공개‘스마트 홈 에센셜’ 및 ‘요가’ PC, ‘씽크패드 X1’ 등 선봬

   
▲ 레노버 ‘요가 C930’

[아이티데일리] 레노버(한국대표 강용남)는 31일부터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국제가전박람회 ‘IFA 2018’에서 레노버의 연중행사인 ‘테크 라이프 2018(Tech Life event)’를 통해 공개한 스마트 홈, 노트북, 증강현실(AR) 기기 등 신제품들을 발표했다고 밝혔다.

레노버는 이번 행사에서 스마트홈 디바이스인 ‘스마트 홈 에센셜(Smart Home Essentials)’을 비롯해 ‘요가’ PC 신규 제품군(Yoga C930, Yoga C630 WOS, Yoga S730), 새로운 ‘씽크패드 X1 익스트림(ThinkPad X1 Extreme)’ 등을 선보였다.

레노버의 ‘스마트 홈 에센셜’은 주거환경에 IT기술을 융합해 스마트한 환경을 제공한다. 최근 출시한 레노버 스마트 디스플레이와 결합해 멀티플랫폼 AI 에코시스템으로 원스톱 쇼핑이 가능하다. 특히 ‘레노버 링크 앱(Lenovo Link app)’은 특정작업을 자동화하고 제어하도록 지원하는 중앙 컨트롤 센터 역할을 한다. 또 ‘구글 어시스턴트’ 및 ‘아마존 알렉사’와 호환돼 가정에서 음성인식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

‘스마트 홈 에센’셜은 다른 스마트 기기와도 호환이 가능하도록 ‘레노버 스마트 플러그(Lenovo Smart Plug)’를 지원하며 적외선을 통해 야간에도 보안 감시가 가능한 ‘레노버 스마트 카메라(Lenovo Smart Camera)’, 그리고 레노버 링크 앱을 통해 사용자가 원격으로 조정할 수 있는 ‘레노버 스마트 전구(Lenovo Smart Bulb)’가 포함된다.

레노버는 새로운 ‘요가’ PC 제품군도 출시했다. ‘요가 C930’은 윈도우 10 사용자를 겨냥해 만들어진 2-in-1 노트북으로 돌비 애트모스 스피커 시스템, 돌비 비전, G빌트인 펜이 탑재돼 있으며 회전 사운드바를 갖췄다. 특히 제품에 포함된 원거리 마이크는 코타나와 알렉사가 대기 모드에서도 최대 4m 떨어진 곳에서 음성명령을 인식할 수 있다. 더불어 ‘요가북 C930’은 휴대성과 생산성을 높이기 위해 전자 잉크가 장착된 듀얼 디스플레이 노트북이다.

‘씽크패드 X1 익스트림(ThinkPad X1 Extreme)’도 소개됐다. 이 제품은 엔비디아 ‘지포스’ 그래픽과 8세대 인텔 ‘코어 i9’ 프로세서가 탑재돼 향상된 성능을 제공한다. 멀티모니터 지원을 통해 멀티태스킹이 가능하며, 배터리 고속충전기술로 1시간만에 최대 80%까지 배터리 충전이 가능하다. 또한 돌비 애트모스, 돌비 비전 및 4K HDR 디스플레이가 적용됐다. 씽크셔터 카메라 커버, 윈도우 헬로우의 얼굴인식 및 지문판독 등 보안기능도 지원한다.

이 외에도 ‘요가 S730(Yoga S730)’, ‘요가 크롬북(Yoga Chromebook)’, ‘레노버 크롬북 C330, S330(Lenovo Chromebook C330, S330)’도 공개됐다.

강용남 한국레노버 대표는 “이번 IFA 2018와 동시에 진행한 레노버 테크라이프 행사를 통해 변화하는 기술과 더 나은 사용자 경험을 충족시키고자 최신 기술을 적용한 다양한 제품군의 스마트 기기를 선보이게 됐다”며, “레노버는 ‘인텔리전트 트랜스포메이션(Intelligent Transformation)’ 전략을 바탕으로 신기술을 적용한 스마트 기기를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