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19
뉴스홈 > 비즈니스IT
한컴, 2분기 매출 595억원…창사 이래 최대 분기실적 달성전년대비 매출액 107%, 영업이익 64% 상승…외형 성장 및 수익성 개선 동시 실현

   
 
[아이티데일리] 한글과컴퓨터(대표 김상철, 노진호)는 2018년 상반기 보고서를 14일 공시하며 2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595억 원, 영업이익 163억 원을 달성해 창사 이래 최대 분기 실적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상반기 보고서에 따르면 전년대비 매출액은 107%, 영업이익은 64%가 증가했다. 이는 지난해 하반기에 인수한 개인안전장비업체 산청의 실적이 연결됨에 따라 큰 폭으로 상승한 것으로 보인다.

산청은 전 분기 대비 매출액이 139% 증가한 295억 원, 영업이익은 230% 증가한 95억 원을 기록하는 등 높은 성장을 기록했다. 산청의 가파른 상승세에 힘입어 한컴 역시 연결기준으로 전 분기 대비 매출액 46%, 영업이익은 160% 성장하고 영업이익율도 27.5%을 기록했다. 외형적인 성장과 동시에 수익성까지 개선되는 등 본격적인 산청 인수효과가 반영되고 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 한글과컴퓨터 2018년 2분기 연결기준 실적 (단위: 백만원)

이 외에도 한컴의 주력 사업인 오피스 부문의 견고한 매출유지도 실적 성장을 뒷받침하고 있다. ‘한컴오피스’는 올해 2018 버전이 출시되면서 공공·기업시장 뿐만 아니라 컨슈머 시장까지 지속적으로 시장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한컴 관계자는 “PC-모바일-클라우드 기반의 풀 오피스(Full Office) 라인업 제품으로 국내외 시장을 공략함과 동시에, 그룹 차원의 미래 신성장동력으로 추진 중인 스마트시티와 AI기반의 음성인식 서비스 등 4차 산업 혁명 관련 신사업 분야에도 역량을 집중하고 있는 만큼 성과가 가시화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