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21
주요뉴스
뉴스홈 > 비즈니스IT
KT, 탄자니아에 ‘전자주민등록 데이터센터’ 구축 완료15개 국내 우수 중소기업 참여한 총 526억원 사업…2020년까지 유지보수도 맡아

   
▲ 이낙연 국무총리(첫째줄 왼쪽 3번째)와 알파사드 루골라 탄자니아 내무부장관(첫째줄 왼쪽 4번째)을 비롯한 한국 정부, 탄자니아 정부, KT, 삼성물산 관계자들이 22일(현지시간) 탄자니아 동부 키바하 시의 ‘탄자니아 전자주민등록 데이터센터’를 방문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이티데일리] 르완다 LTE 전국망 구축 완료, 서부 아프리카 2개국 조업 감시시스템 구축 착수 등 아프리카에 대한민국 ICT의 우수성을 전파 중인 KT가 탄자니아에 ‘전자주민등록 데이터센터(DC)’ 구축을 완료했다. 탄자니아는 동아프리카연합체(EAC) 국가 중에서도 연간 6~7%대의 높은 경제성장률을 기록 중인 나라로, 전자주민등록 시스템까지 완비함으로써 경제 및 사회 발전 속도가 더욱 빨라질 것으로 예상된다.

23일 KT(회장 황창규)는 아프리카 탄자니아에 전자주민등록 데이터센터 구축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탄자니아, 케냐, 오만 3개국을 순방 중인 이낙연 국무총리를 비롯한 한국 정부 관계자들과 알파사드 루골라 내무부장관 등 탄자니아 정부 관계자들은 지난 22일(현지시간) 탄자니아 동부 키바하 시(市)에 위치한 메인 데이터센터를 방문해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KT는 탄자니아 주민등록청이 발주한 이번 사업을 지난 2015년 4월 착수해 3년 3개월에 걸쳐 추진했다. 탄자니아 전자주민등록 사업을 위한 메인 데이터센터는 물론 백업센터, 13개 지역 주민등록소의 건축과 지문인식 관리시스템, 네트워크 관제시스템, 주민등록 웹사이트 등 IT 시스템 구축까지 모두 담당했다.

KT-삼성물산 컨소시엄이 주도한 이번 사업은 526억 원 규모로, KT는 구축에 이어 2020년 6월까지 유지보수를 맡는다. 또 IT, 네트워크 분야의 국내 우수 중소기업 15개사가 참여해 해외에서 사업실적을 쌓았다.

   
▲ KT가 구축한 탄자니아 전자주민등록 데이터센터 내부 모습

KT는 완공까지 적지 않은 난관을 겪어야 했다고 밝혔다. 메인 데이터센터, 백업센터, 13개 지역등록소가 최대 1,100㎞ 이상 떨어져 네트워크 구축이 쉽지 않았다는 것. 탄자니아 북서부 므완자 지역은 ‘암석의 도시(City of Rocks)’라고 불릴 정도로 암반이 많아 건물 및 광케이블 구축일정 조정 등 사업 진행에 어려움이 많았다. 하지만 KT는 국내외에서 축적해 온 데이터센터 구축과 운용 경험이 아프리카의 험난한 환경을 극복하는 원동력이 됐다고 설명했다.

탄자니아 정부는 KT가 데이터센터 구축을 완료함에 따라 전자주민등록 사업을 본격화할 계획이다. 탄자니아 정부는 전자주민등록 사업이 본궤도에 오르면 교육, 보건, 의료 등 공공서비스 개선과 함께 범죄 예방, 탈세 근절 등 사회문제 해결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윤경림 KT 글로벌사업추진실장 부사장은 “KT가 추진한 아프리카 최초 르완다 LTE 전국망 구축, 탄자니아 전자주민등록 데이터센터 구축이 국내 기업들의 아프리카 진출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 바란다”며, “향후 가봉 광케이블 구축, 보츠와나 기가와이어 및 FTTH 초고속인터넷 제공, 앙골라 치안망 구축 사업도 성공적으로 완료해 아프리카에 대한민국 ICT 기술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겠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