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15
뉴스홈 > 문화
크로스쇼크, 메조미디어와 게임 스타트업 마케팅 지원메조미디어 모바일 광고 플랫폼에 ‘최소 집행 금액’ 제한 없애는 등 제휴

   
 
[아이티데일리] 게임마케팅 전문기업 크로스쇼크(대표 추태준)는 디지털 마케팅 솔루션 기업인 메조미디어(대표 이성학)와 함께 중소형 게임사의 마케팅 지원에 나선다고 5일 밝혔다.

크로스쇼크는 자사의 ‘크로스애드’, ‘크로스매칭’ 회원사를 대상으로 메조미디어의 배너광고 상품인 ‘맨플러스’와 동영상 광고 상품인 ‘시그널플레이’에 대해 최소 광고집행 금액 허들을 없애는 내용을 골자로 한 마케팅사업 관련, 전략적 제휴를 체결한다.

양사는 크로스쇼크 회원사들에게 메조미디어가 보유한 데이터맥스(DMP)를 활용한 ‘오디언스 타게팅’을 지원하고, 11,000여개의 제휴 매체를 통해 다년간 쌓아온 게임 캠페인 집행 노하우를 활용하여 최적화된 퍼포먼스 타기팅을 제공하기로 했다.

크로스쇼크는 게임 개발사와 퍼블리셔를 연결시켜주는 매칭 플랫폼인 크로스매칭 회원사를 대상으로, 매달 1억 원 규모 내에서 광고주별 최대 1,000만 원까지 광고비를 대납해준다. 회원사는 6개월 이내에 완납하면 된다.

김한우 크로스쇼크 부장은 “이번 제휴를 통해 중소게임사나 스타트업 기업들이 광고를 집행할 때, ‘선불’과 일정규모의 예산 이상을 집행해야 하는 ‘최소집행금액’이라는 두 가지 부담을 덜 수 있게 됐다”며, “특히 개발 종료 시점에서 자금 부족에 시달리는 개발사의 숨통을 튀어줄 것”이라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