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서포트 스쿱정보통신 지티원 비젠트로 알티베이스 데이터스트림즈 가온아이 마크애니 인프라닉스 파수닷컴 포시에스
06.24
뉴스홈 > 문화
카카오게임즈-조이시티,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 퍼블리싱 계약‘창세기전’ IP 활용한 모바일 전략 MMORPG

   
▲ 조계현 카카오게임즈 대표(왼쪽)와 조성원 조이시티 대표

[아이티데일리] 카카오게임즈(각자대표 남궁훈, 조계현)는 25일 조이시티(각자대표 조성원, 박영호)와 조인식을 갖고 모바일 전략 MMOPRG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은 1995년 최초 공개된 이후 20년 넘게 다양하게 출시된 국산 시리즈 ‘창세기전’의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한 모바일 전략 MMOPRG로, ‘아틀란티카’, ‘영웅의 군단’, ‘캐리비안의 해적: 전쟁의 물결’ 등을 개발한 김태곤 상무가 총괄 개발을 맡고 있다.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은 영지와 영웅 성장, 장비 제작 등을 통해 군비를 확장하고, 하늘을 나는 ‘비공정’과 거대 병기 ‘마장기’를 동원해 대규모 전쟁을 지휘할 수 있다. 특히 원작 고유의 세계관과 스토리, 등장인물 등을 그대로 살려 과거 ‘창세기전’ 시리즈의 향수를 선사할 계획이다.

카카오게임즈는 이번 계약을 통해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의 국내 판권을 확보하고, 퍼블리셔로 게임 서비스 전반을 책임진다. 양사는 성공적인 국내 서비스를 위해 적극적인 협력을 약속, 본격적인 준비 작업에 착수했다.

조계현 카카오게임즈 대표는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은 탄탄한 IP와 우수한 개발력이 만난 기대작”이라며, “그간 카카오게임즈가 다수의 게임을 성공적으로 서비스하며 축적해온 노하우를 총동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성원 조이시티 대표는 “우수한 퍼블리싱 역량을 갖춘 카카오게임즈와 함께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 국내 서비스를 진행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완성도 높은 게임을 선보일 수 있도록 개발에 모든 역량을 집중하고 카카오게임즈와 긴밀한 파트너십을 구축해 성공적인 서비스를 준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은 지난 24일 글로벌 소프트론칭했으며, 안정성과 완성도를 높여 정식 출시할 방침이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92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4 대륭테크노타운 12차 1314호 (주)ITMG
TEL:02-2029-7200  FAX:02-2029-7220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용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