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21
뉴스홈 > 비즈니스IT
거쉬클라우드, 日 디지털 광고사와 현지 합작 법인 설립일본 전역 소셜 인플루언서 마케팅 시장 공략 추진

   
 
[아이티데일리] 거쉬클라우드인터네셔널(대표 빈센트 하, 엘시아 림)은 일본 디지털 마케팅 그룹 D2C와 현지 합작법인을 설립했다고 10일 밝혔다.

거쉬클라우드인터네셔널은 이번 합작법인 설립을 통해 일본 광고시장에서 소셜 인플루언서 관련 분야를 확장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일본 현지 브랜드 및 에이전시의 동남아시아 시장 진출을 지원하는 한편, 아시아 전역의 인플루언서와 콘텐츠 제작자들이 자연스럽게 협업할 수 있는 프로젝트도 마련할 방침이다.

거쉬클라우드인터네셔널은 지난 2011년 싱가포르에서 설립된 인플루언서 마케팅 전문 기업으로, 한국과 미국, 일본을 비롯해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태국, 필리핀, 베트남 등 주요 동남아 국가에 지사를 두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자회사 거쉬클라우드엔터테인먼트를 설립하며 인플루언서 기반 매니지먼트와 커머스 분야로 사업영역을 확대했다.

D2C는 지난 2000년 6월 일본 NTT그룹의 통신계열사 NTT도코모와 광고계열사 NTT애드, 일본 광고회사 덴츠 등이 합작해 설립한 종합 디지털마케팅 그룹이다. 일본 현지 디지털 마케팅을 비롯해 도코모의 미디어, 아시아 중심의 해외 사업 등을 영위하고 있다.

거쉬클라우드 관계자는 “D2C와 협력해 일본시장을 대표하는 인플루언서 마케팅 기업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거쉬클라우드만의 특별한 경험과 노하우를 활용해 일본 인플루언서 마케팅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153-023)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 327-32 대륭테크노타운 12차 13층 1314호 (주)ITMG
TEL:02-2029-7200  FAX:02-2029-7220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팽동현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용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