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23
뉴스홈 > 보안/해킹
마에스트로네트웍스, 보안 위협 사전 대응 솔루션 출시악성코드 자동 탐지·분석·차단…타사 보안 솔루션과 연동 가능
   
▲ ‘마에스트로 사이버보안 위협 인텔리전스 통합 플랫폼’

[아이티데일리] 마에스트로네트웍스(대표 김영은)는 기업 내부로 유입되는 다양한 파일의 악성여부를 자동 분석·검증·차단하는 지능형 보안 인텔리전스 플랫폼 ‘마에스트로 사이버보안 위협 인텔리전스 통합 플랫폼(이하 마에스트로)’을 출시, 본격적인 사업에 나선다고 18일 밝혔다.

‘마에스트로’는 기업 내부로 유입되는 파일, IP, 도메인, URL, 이메일 분석은 물론, 연관분석, 머신러닝분석 등을 이용해 악성코드를 탐지‧분석‧차단할 수 있는 지능형 보안 인텔리전스 통합 플랫폼이다. 사내에 구축돼 있는 다양한 엔드포인트·네트워크·이메일·웹 보안 솔루션과 연계해 최신 랜섬웨어, 지능형지속위협(APT) 공격코드나 악성코드 등의 위협을 빠르게 판단하고 대응조치를 수행한다.

‘마에스트로’는 파일 유입단계에서는 시만텍(블루코트 포함), 시스코, 안랩, F5네트웍스, 카본블랙, 파이어아이, 팔로알토네트웍스 등의 네트워크·엔드포인트 보안 솔루션, 파일 검증단계에서는 옵스왓 메타디펜더, 조시큐리티, 도메인툴스 등과의 연동을 지원해 보안 위협 사각지대를 줄일 수 있다.

또한, 기업 내부망의 시스템들로 유입되는 파일들에 대해 자동으로 악성코드 여부를 탐지해 차단시킴으로써 시스템 운영 효율성을 높일 수 있다. ‘마에스트로’는 통합 관리 인터페이스를 기반으로 기업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 연동 현황을 솔루션 맵으로 보여주며, 사내 유입된 악성파일 등의 위협 분석 결과와 현황을 살펴볼 수 있는 통합 대시보드와 리포트도 제공한다.

마에스트로네트웍스는 사내에 위협 인텔리전스 플랫폼이나 악성코드 분석·검증 자동화 시스템을 구축하고자 하는 수요를 가진 정부·공공기관, 기업 등을 대상으로 데모나 개념검증(PoC)를 추진해 적극적인 영업을 펼칠 계획이다.

김영은 마에스트로네트웍스 대표는 “지능화 되는 사이버 공격들을 예방하고 대응하기 위해서는 공격자의 특징 및 기법들을 사전에 파악하고 있어야 한다”며, “기업은 이미 많은 보안 제품을 구축해 사용하고 있지만 각각 운영되면서 내부로 들어오는 보안위협 인텔리전스를 제대로 확보하지 못한 채 복잡성과 관리 부담만 증가하는 상황에서, 마에스트로는 다양한 보안 솔루션을 중앙에서 연결해 기업 내부로 유입되는 단계에서 보안위협을 자동으로 판별, 신속하게 사전 대응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인텔리전스 보안 플랫폼이다”고 말했다.

   
▲ ‘마에스트로 사이버보안 위협 인텔리전스 통합 플랫폼’실행 화면
인기기사 순위
153-023)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 327-32 대륭테크노타운 12차 13층 1314호 (주)ITMG
TEL:02-2029-7200  FAX:02-2029-7220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팽동현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용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