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22
뉴스홈 > 모바일
SK텔레콤, 4.5G 서비스 전국 75개시·31개군으로 확대9월 강원·호남권도 서비스…전국 주요 중심지서 최대 900Mbps 속도 제공

   
▲ SK텔레콤의 4.5G 서비스 지역
[아이티데일리] SK텔레콤의 4.5세대 이동통신(4.5G) 서비스 지역이 전국 대부분의 중심지로 확대된다.

11일 SK텔레콤(사장 박정호)은 ‘5밴드CA(5 band CA, 5개 주파수 대역 융합기술)’ 등 최고 700~900Mbps 속도의 4.5G 서비스 지역을 전국 75개 시, 31개 군으로 확대했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올해 6월 세계 최초로 ‘5밴드CA’ 등 4.5G 상용 서비스를 선보인 이후 지난 8월 말까지 서울 및 수도권·충청권·영남권 주요 거점을 중심으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해왔다. 이에 더해 9월부터는 여수·나주·광양 등 호남권 주요 도시와 원주·강릉·속초 등 강원 주요 도시까지 서비스 지역을 확대했으며, 이로써 더 많은 이용자가 더 빠르고 안정적인 LTE 서비스를 누릴 수 있게 됐다.

‘5밴드CA’는 LTE 주파수 5개를 하나의 주파수처럼 묶어 데이터 전송 속도와 성능을 높이는 4.5G의 핵심 기술로, 최고 속도 700Mbps의 이동통신이 가능하다. SK텔레콤은 국내 이통사 중 유일하게 5개 LTE 주파수 대역을 확보하고 있다.

또한 SK텔레콤은 ‘3·4밴드CA’ 기술과 ‘4×4 다중안테나’ 기술을 동시에 활용해 최고 속도 800~900Mbps 서비스 지역도 확대했다. SK텔레콤 이용자는 강남·홍대·가로수길·여의도·잠실·명동·종로 등 주요 상권에서 최고 900Mbps 속도의 네트워크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다.

SK텔레콤의 4.5G 서비스는 ‘엑시노스9’ 칩셋이 탑재된 ‘갤럭시S8’ 및 ‘갤럭시노트8’ 등 주요 프리미엄 단말 사용자라면 누구나 쓸 수 있다. 또한 최신 프리미엄 단말을 이용하지 않아도 트래픽 분산, 망 최적화 효과에 따라 체감 속도 향상을 기대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향후 4.5G 서비스지역을 지속 확대해나갈 예정이며, 스마트폰의 진화에 따라 1Gbps 이상 속도의 서비스도 가능할 전망이라고 밝혔다.

최승원 SK텔레콤 인프라전략본부장은 “SK텔레콤 고객은 같은 스마트폰을 사용하더라도 4.5G 서비스를 통해 보다 넓은 지역에서 차별화된 네트워크 품질을 경험할 수 있다”며, “고객에게 최상의 품질을 제공하기 위해 4.5G 서비스 지역을 지속적으로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153-023)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 327-32 대륭테크노타운 12차 13층 1314호 (주)ITMG
TEL:02-2029-7200  FAX:02-2029-7220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팽동현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용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