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23
뉴스홈 > 컴퓨팅
카미나리오, NVMe 지원 올플래시 스토리지 ‘K2.N’ 발표컴포저블 스토리지 관리·오케스트레이션 플랫폼 ‘카미나리오 플렉스’도 선봬

   
 
[아이티데일리] 올플래시 스토리지 기업 카미나리오(한국지사장 이영수)는 고성능 NVMe 올플래시 스토리지 신제품 ‘카미나리오 K2.N(Kaminario K2.N)’과 컴포저블 스토리지 관리 및 오케스트레이션 플랫폼 ‘카미나리오 플렉스(Kaminario FlexTM)’를 공개했다고 16일 밝혔다.

에얄 데이빗(Eyal David) 카미나리오 CTO는 “SaaS(서비스형 소프트웨어) 비즈니스 및 온디맨드 애플리케이션이 늘어남에 따라 지능형 분석, 동적 워크로드 관리 및 사용자 경험 향상에 최적화된 클라우드 스케일의 데이터센터 인프라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이에 따라 점점 더 많은 기업들이 특정 애플리케이션에 최적화 시킬 수 있는 동시에 퍼블릭 클라우드의 유연성을 제공하는 스토리지 솔루션을 찾고 있는 상황”이라며, “카미나리오는 이러한 시장의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최신 NVMe 기술을 활용, 성능 향상과 새로운 수준의 확장성 및 유연성을 모두 만족시키는 신제품 ‘K2.N’ 및 ‘플렉스’를 발표했다”고 말했다.

카미나리오는 최근 가트너 올플래시 스토리지 분석 보고서에서 OLTP(온라인 트랜잭션 처리), 분석, HPC(고성능 컴퓨팅) 부문 최고점을 기록한 바 있다. 회사는 이번 신제품을 통해 NVMe(초고속 비휘발성 메모리 익스프레스) 및 NVMe 오버 패브릭(NVMe over Fabric, NVMeF)에서의 제품 잠재력을 배가시킨다는 계획이다.


“카미나리오 ‘K2.N’, NVMe 기반의 진정한 스케일아웃 및 액티브-액티브 스토리지”

NVMe 드라이브가 적용된 진정한 의미의 스케일아웃 및 액티브-액티브 스토리지임을 내세우는 ‘K2.N’은 백엔드에서 컨버지드 이더넷(Converged Ethernet) 및 NVMeF를, 프론트엔드에서 NVMeF, 파이버채널(FC) 및 iSCSI 커넥션을 지원한다.

카미나리오는 이번 신제품 역시 자사의 소프트웨어 정의 아키텍처 ‘비전OS(VisionOS)’를 기반으로 6세대 올플래시 스토리지 ‘K2 6세대(Gen6)’와 동일한 엔터프라이즈급 데이터 서비스를 제공하며, 이를 통해 업계 최고 수준의 데이터 절감 및 네이티브 데이터 보호 기능을 선보인다고 소개했다.

‘K2.N’은 컨트롤러 노드(c.nodes)와 미디어 노드(m.nodes)로 구성돼 있으며, 공유 NVMeF, 패브릭 커넥티비티를 지원한다. 미디어 노드 개수에 상관없이, 2개 혹은 그 이상의 컨트롤러 노드를 구입하는 경우 데이터 절감 공간을 공유해 진정한 의미의 액티브-액티브 구조 스케일아웃 스토리지 클러스터를 구성할 수 있다.

   
▲ ‘K2.N’은 컨트롤러 노드(c.nodes)와 미디어 노드(m.nodes)로 구성돼 있으며, 공유 NVMeF, 패브릭 커넥티비티를 지원한다.

‘K2.N’은 특히 엔터프라이즈급 데이터 서비스를 제공하는 동시에 차별화된 공유 스토리지 유연성을 보장하며 ▲제한 없는 컨트롤러 노드 및 미디어 노드 혼합 구성 비율 ▲NVMe 최적화로 2배 이상의 성능 향상과 4배 이상의 집적도 향상 ▲AIC, 브로드컴(Broadcom), 브로케이드(Brocade), 인텔(Intel), 멜라녹스(Mellanox), 슈퍼마이크로(Supermicro) 등 주요 하드웨어 업체들과의 긴밀한 협력 등이 특징이다.


컴포저블 접근법 기반의 스토리지 오케스트레이션 플랫폼 ‘카미나리오 플렉스’

‘카미나리오 플렉스’는 ‘K2.N’의 리소스 관리를 위한 스토리지 오케스트레이션 플랫폼이다. 운영 효율성 및 민첩한 구성을 지원하며, ‘플렉스 대시보드’를 활용해 가상의 프라이빗 어레이를 생성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가상 프라이빗 어레이는 전통적인 스토리지와 동일한 성능과 기능을 제공하는 동시에, 별도의 물리적인 재구성 없이 오케스트레이션 레이어에서 획기적인 스케일아웃 및 스케일업 확장이 가능하도록 한다.

또한 전통적인 스토리지와 달리 구성 가능한(composable) 스토리지 접근법을 통해 클라우드 스케일의 공유 스토리지 인프라가 제공하는 고유의 이점을 동일하게 제공하며 ▲‘비전OS(VisionOS)’ 관리 유틸리티 및 클라우드 기반 분석 환경인 ‘카미나리오 클래리티(Kaminario Clarity)’와의 완벽한 통합 ▲풍부한 API를 통해 애플리케이션 레이어, 데이터센터 오케스트레이션, 자동화 및 ITIL 소프트웨어 플랫폼과의 통합 지원 등의 주요 기능을 제공한다.

   
▲ ‘카미나리오 플렉스’ 대시보드

카미나리오는 이번 신제품 ‘K2.N’과 ‘플렉스’를 통해 관리형 공유 스토리지 자원에 대한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한다는 계획이다. 회사에 따르면 서로 다른 애플리케이션 및 다양한 사업부에서 사용되는 개별 스토리지를 공유 패브릭상의 공유 자원 풀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새로운 사용 모델을 통해, 소프트웨어상에서 하드웨어 오류의 탐지, 교체, 프로비저닝까지 모두 가능해진다.

또한 새로운 계층화(tiering) 모델을 통해 물리적인 재구성 없이 계층 간 데이터의 동적인 이동이 가능하며, 성능에 민감한 분석 워크로드의 경우 추가 컨트롤러 컴퓨트를 차용해 긴급한 요건을 처리하고, 더 이상 필요하지 않을 때 공유 풀에 다시 환원시킬 수 있다.

에릭 버그너(Eric Burgener) IDC 스토리지 책임연구원은 “실시간 빅데이터 분석과 극도의 고성능 데이터베이스 환경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고 있는 상황에서, NVMe 기술은 이미 지연시간 및 쓰루풋(throughput), 대역폭에 대한 부분을 만족시키고 있다”면서, “카미나리오 또한 이러한 기술을 위한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고속의 데이터 모빌리티에 대한 결합성을 보장함으로써, 보다 다양한 워크로드에 NVMe 활용 사례를 폭넓게 적용시킬 수 있을 것으로 분석한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153-023)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 327-32 대륭테크노타운 12차 13층 1314호 (주)ITMG
TEL:02-2029-7200  FAX:02-2029-7220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팽동현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용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