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23
뉴스홈 > 모바일
LGU+, 프리미엄 요양시설에 IoT 서비스 제공KB골든라이프케어 위례 프리미엄 요양시설에 센서 기반 특화 서비스 예정

   
▲ (좌측부터) KB골든라이프케어 양태훈 대표, 안성준 LG유플러스 전무

[아이티데일리] LG유플러스가 요양서비스 전문기업 KB골든라이프케어와 손잡고 프리미엄 요양시설에 국내 최초로 IoT서비스를 제공한다.

21일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는 KB골든라이프케어(대표 양태훈)와 ‘IoT기반 스마트 케어홈 구축’ 업무협약을 맺고, 향후 KB골든라이프케어가 추진하는 케어홈 사업에 자사의 IoT 기술을 적용하고 사업제휴 영역도 지속 발굴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KB골든라이프케어는 KB금융그룹의 계열회사인 KB손해보험의 자회사로, 지난해 말 서울 강동구에 케어센터를 선보인 바 있다. 해당 센터에는 간호사와 요양 보호사가 상주하며 어르신들을 돌본다. 이 회사는 내년 서울 송파구 위례신도시에 문을 여는 프리미엄 노인요양시설에 LG유플러스의 IoT 플랫폼과 각종 솔루션을 적용, 국내 요양 서비스 수준을 한 단계 발전시킬 차별화된 ‘고품격 스마트케어’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LG유플러스는 KB골든라이프케어의 요양시설에 IoT 제품을 통합 모니터링·제어할 수 있는 IoT플랫폼을 구축하는 한편 ▲동작감지 센서 기반 침대 낙상방지 ▲수면센서를 통한 수면패턴 확인 ▲활력징후(체온/호흡/맥박) 자동측정 등 요양원 특화 IoT 서비스도 국내 최초로 개발해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 KB골든라이프케어 요양시설 직원이 이용자들의 건강상태를 확인하고 있는 모습.

LG유플러스의 IoT기술을 통해 수집된 활력징후, 수면, 운동량 등의 각종 데이터는 요양시설 이용자들의 생활 관찰과 식사, 청결 등의 서비스 기록 정보를 관리하는데 활용된다. KB골든라이프케어는 이용자 데이터를 바탕으로 한 케어목표 및 플랜을 수립하고, 보호자와 간호사에게 고객 주요 케어 일정과 각종 건강 정보 등을 실시간 알림으로써 부주의에 의한 케어 공백을 최소화한다는 계획이다.

안성준 LG유플러스 IoT부문장 전무는 “자사의 차별화된 IoT기술이 아파트, 오피스텔 등의 주거공간뿐만 아니라 요양시설까지 확산되고 있다”며 “맞춤형 IoT 솔루션 제공으로 요양시설 이용 고객의 안전은 물론 간호사, 간병인 등 종사자들의 편의도 대폭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양태훈 KB골든라이프케어 대표이사는 “오랜 기간 금융서비스를 통해 축적한 지식과 노하우, 네트워크를 요양서비스에 접목해 우리 사회의 급격한 고령화와 고객의 다양한 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해나갈 것”이라며 “기술력이 뛰어난 LG유플러스와의 협력을 통해 최첨단 프리미엄 요양시설 브랜드 이미지를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153-023)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 327-32 대륭테크노타운 12차 13층 1314호 (주)ITMG
TEL:02-2029-7200  FAX:02-2029-7220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팽동현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용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