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마스 이글루시큐리티
04.28
뉴스홈 > 종합/정책
“2018년까지 96개 공공기관서 민간 클라우드 이용할 것”미래부, ‘공공부문 클라우드 컴퓨팅 도입 수요조사’ 결과 공개

   
▲ 공공부문 클라우드 이용 현황 및 계획

[아이티데일리] 2018년까지 96개에 달하는 공공기관이 민간 클라우드 서비스를 이용하게 될 전망이다.

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양희)와 행정자치부(장관 홍윤식)는 이같은 내용을 담은 클라우드컴퓨팅법 시행 이후 첫 번째로 진행된 ‘공공부문 클라우드 컴퓨팅 수요조사’ 결과를 9일 공개했다.

이번 수요조사는 클라우드컴퓨팅법 제13조 및 동법 시행령 제10조에 따라 진행된 것으로, 미래부는 국가기관등의 장이 행자부를 통해 제출한 클라우드 컴퓨팅 사업의 수요정보를 연 1회 이상 공개해야 한다.

2016년 10월부터 11월까지 1,118개의 기관(중앙행정기관, 지자체, 공사·공단·지방공기업 등을 포함한 공공기관 등)을 대상으로 클라우드 도입 수요조사를 실시한 결과, 65.6%에 달하는 733개 기관이 응답했다. 이 중 119개 기관(624개 시스템)은 이미 클라우드를 도입·운영 중이며, 188개 기관(984개 시스템)은 신규 도입할 예정이라고 응답했다.

클라우드 도입·전환예정인 984개의 시스템 중 83개 기관 297개 시스템은 민간 클라우드를 도입하고, 85개 기관 428개 시스템은 자체 클라우드, 42개 기관 200개 시스템은 G-클라우드를 이용할 것으로 조사됐다.

클라우드를 활용코자 하는 984개의 시스템 중에는 신규 사업을 위해 클라우드를 도입하겠다고 응답한 경우가 145개 시스템(15%)이고, 기존의 물리적 시스템을 클라우드로 전환하는 경우는 839개 시스템(85%)으로 조사됐다. 특히 신규사업의 경우 민간 클라우드를 이용하는 경우가 많았으며, 기존 시스템의 경우 G-클라우드나 자체클라우드로 전환하는 경우가 많았다.

미래부와 행자부는 이번 조사 결과를 토대로 공공부문의 클라우드 이용 저해 요소를 과감히 정비할 수 있도록 협력할 방침이며, 특히, ‘공공기관의 민간 클라우드 이용 가이드라인’ 개정과 가이드라인 적용범위 확대, 클라우드 조달체계 개선, 클라우드 적용 우수사례 창출 등을 위해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공공부문 대상 클라우드 컴퓨팅에 대한 설명 및 홍보를 강화할 계획이다. 특히 미응답 기관들을 중심으로 집중적인 교육과 컨설팅을 실시하여 2018년 수요조사 시에는 미응답 기관이 없도록 노력하고, 공공부문의 클라우드 도입률을 제고할 방침이다.

인기기사 순위
153-023)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 327-32 대륭테크노타운 12차 13층 1314호 (주)ITMG
TEL:02-2029-7200  FAX:02-2029-7220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윤현기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6.10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