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08
뉴스홈 > 비즈니스IT
한컴, 리눅스로 데스크톱 OS 시장 본격 도전체험과 확산, 특정기능 PC 시장 대체, 리눅스 데스크톱 번들 추진






한글과 컴퓨터가(이하 한컴)가 리눅스 신제품으로 MS의 윈도우가 장악하고 있는 개인용 컴퓨터 데스크톱 운영체제(OS) 시장에 도전장을 던졌다.

한컴은 18일 서울 중구 소공동 조선호텔에서 '아시아눅스 데스크톱 3' 신제품 출시와 함께, 리눅스 보급 확산을 위한 전략을 발표했다.이번에 출시한 아시아눅스 데스크톱 3는 인터넷, 사무업무 뿐만 아니라 멀티미디어 활용에도 적합하도록 개발된 리눅스 OS이다. 최근 데스크톱 OS 시장에서 화두가 되고 있는 3차원(3D) 그래픽 환경을 지원함으로써 여러 개의 창을 쉽게 사용하고 관리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미리보기, 창두루마리, 창당기기, 투명처리 기능 등 여러 애니메이션 효과로 다이내믹한 화면을 구성했다. 이 밖에도 최신 커널을 사용하여 다양한 하드웨어 장치와 연결이 가능하며, 64비트 프로세서를 지원한다.

한컴은 이날 제품 시연을 통해 '아시아눅스 데스크톱3', '한글과컴퓨터 오피스 2007 리눅스', '아시아눅스 데스크톱 3 모바일 에디션', '워크데스크 7' 등 리눅스 기반의 데스크톱 OS에 적합한 애플리케이션도 같이 선보였다.또한 한컴은 연내 출시될 예정인 UMPC(Ultra Mobile PC)와 MID(Mobile Internet Device)기기용 '아시아눅스 데스크톱3 모바일 에디션'에 대해서도 미리 소개했다. 이 제품은 와이파이, 와이브로 등 무선 네트워크 환경을 지원하며 터치스크린을 통해 OS를 제어할 수 있어 모바일 컴퓨팅 환경에 적합한 제품이다.

한컴은 이번 제품 출시와 함께 국내 리눅스 기반의 OS를 확산을 위해 체험과 확산, 특정기능 PC 시장 대체, 리눅스 데스크톱 번들 추진 등의 마케팅 전략을 세웠다.한글과 컴퓨터는 체험과 확산을 위해서 '아시아눅스 데스크톱OS'를 열린학교 플랫폼으로 공급할 계획이다. 이미 올해 2개의 학교에 시범사업으로 '아시아눅스 데스크톱 3'가 채택되어 UMPC 기반의 u-Learning 사업으로 추진중에 있다.일반 사용자들에게는 라이브 CD를 제공해서 인스톨하지 않고 CD삽입만으로도 체험할 수 있게 할 예정이다.

한컴은 올 연말까지 리눅스 스틱을 제공해서 USB 형태로 컴퓨터에 스틱을 끼우면 부팅해서 리눅스를 체험할 수 있고, 연결을 해제하면 다시 윈도우사용이 가능하게 해 일반유저들도 리눅스의 체험 기회를 만들 계획이다. 또한 한컴은 전문화된 특정 업무 목적으로 사용되는 데스크톱 PC 시장 수요를 발굴해 나갈 계획이다. 대표적인 특정기능 업무용 PC 시장인 콜센터, 컨텍센터 시장을 중심으로 수요를 창출해 나갈 예정이다. 한컴은 콜센터 외에 대민 서비스용 정보검색용 PC로 전국 종합관광안내소 등에서 사용되는 검색용 PC와 철도역사, 호텔, 대형빌딩 내의 정보안내용 키오스크 PC, 경찰 차량 내 조회용 PC 등에 공급을 추진하고 있다.
이 밖에도 한컴은 PC 제조사 번들 공급도 추진하고 있다. 메이저 PC 제조사는 물론, 중견 PC 제조사들과 다각적인 제휴를 맺고 공공기관 데스크톱 공급을 추진할 방침이다.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