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4.07
주요뉴스
뉴스홈 > 문화
벅스, 국내 최초 1천만 곡 실 서비스 돌파국내 최다 1,800만 곡 확보…대규모 음원 보유한 해외 레이블과 연이어 독점 공급 계약

   
▲ 벅스가 국내 최초로 1,000만 곡을 실 서비스하며, 국내 음악 서비스 업체 중 최다인 1,800만 곡을 확보했다.

[아이티데일리] 벅스(대표 양주일)는 국내 최초로 1,000만 곡을 실 서비스하고, 국내 음악 서비스 업체 중 최다인 1,800만 곡을 확보했다고 19일 밝혔다.

최근 벅스는 대규모 음원을 보유한 해외 레이블과 연이어 독점 공급 계약을 체결, 1,800만 곡을 확보했다. 멜로디야(Melodiya, 러시아), 세이디(Cedille, 미국), 프로폰(Prophone, 스위스), 다카포(Dacapo, 덴마크), 아트마 클래식(ATMA Classique, 캐나다) 등 각국을 대표하는 클래식 및 재즈 레이블과 카르페 디엠(Carpe Diem), 프로프리우스(Proprius), 스카르보(Skarbo)와 같은 고음질 전문 레이블과도 손을 잡았다.

벅스 측은 이 중 1,000만 곡이 벅스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을 통해 제공되고 있으며, 연말까지 나머지 음원의 실 서비스 작업을 완료해 ‘2,000만 곡 서비스’ 시대를 앞당긴다는 계획을 밝혔다. 고음질 음원 FLAC(Free Lossless Audio Codec) 역시 240만 곡을 보유해 국내 최대치를 기록 중으로, 벅스는 2009년 국내 처음으로 FLAC 원음 다운로드 서비스를 시작한 이래 ‘슈퍼사운드’라는 캠페인 하에 고음질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벅스는 1,000만 곡 서비스를 기념해 신개념 음악 멤버십 ‘니나노 클럽’을 한 달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이벤트를 한시적으로 진행한다. ‘니나노 클럽’은 1년간 매달 3천 원에 ▲무제한 음악 감상 ▲웹툰 플랫폼 ‘코미코(Comico’ 5천 원 자유이용권 매월 제공 ▲‘티켓링크’ 예매 수수료 면제 ▲유명 카페 체인점에서 커피 구매 시 20% 상시 할인 등 혜택이 풍성한 멤버십이다.

벅스 관계자는 “다양한 음악을 좋은 음질로 제공하기 위한 꾸준한 노력이 국내 최초 1천만 곡 서비스로 이어진 것 같아 기쁘다”며, “회원분들의 다양한 음악적 욕구가 벅스에서 해결되고, 깊은 만족까지 느낄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벅스가 서비스하는 음원 수는 1,000만 곡 서비스 돌파 기념 페이지를 통해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