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26
주요뉴스
뉴스홈 > 문화
벅스, 무손실 음원 전문 사이트 ‘그루버스’에 전략 투자고음질 음악 시장서 시너지 발휘로 경쟁력 제고

   
 
[아이티데일리] 벅스(대표 양주일)는 무손실 음원 전문 사이트 ‘그루버스’를 운영하는 그루버스(대표 전이배)에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다고 12일 밝혔다.

고음질을 자사의 차별화 전략으로 내세워 ‘슈퍼사운드’란 캠페인 아래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벅스는 그루버스와의 고음질 음악 서비스 시너지를 위해 이번 투자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그루버스’는 고음질 음원 전문 사이트로서 ‘FLAC(Free Lossless Audio Codec)’, ‘MQS(Mastering Quality Sound)’, 그리고 ‘DSD(Direct Stream Digital)’ 등 전 세계 고음질 음원만을 서비스하고 있다. 이 중 ‘MQS’는 스튜디오에서 녹음할 당시의 원음을 정밀하고 풍부하게 구현할 수 있는 음원으로 소리의 해상도가 24비트, 96~192㎑에 달한다.

그루버스는 2012년부터 고음질 음원 사업을 시작해 2015년 8월 세계 최초로 ‘비틀스(The Beatles)’ 음원을 24비트 무손실 음원으로 발매하고, 9월에는 24비트 스트리밍 서비스인 ‘MQS 멤버십 정액제 서비스’를 오픈한 바 있다.

전이배 그루버스 대표는 “오랜 시간 고음질 음원 확보와 서비스에 역량을 집중해 온 벅스의 투자로 인해, 보다 수준 높은 음악 서비스가 가능해졌다”며, “그루버스는 벅스와의 다양한 협업을 통해 국내는 물론 해외 업체와 당당히 경쟁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양주일 벅스 대표는 “과거에는 보급형 사양의 멀티미디어 기기로 음악을 들었으나, 이제는 고음질 음악에 대한 이용자의 욕구가 크게 높아진 상황”이라며, “벅스는 고품격 음악 생활을 원하는 이용자의 욕구를 충족시키기 위해 투자를 아끼지 않는 한편, 그루버스와 함께 시너지를 창출하며 고음질 시장을 선도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투자를 통한 그루버스의 지분율은 벅스 53.9%, 아이리버 44.2%다. 벅스는 그루버스와 함께 아이리버와도 음악 산업의 전략적 동반자로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