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6.05
뉴스홈 > 문화
넷마블, 2Q 매출 3,525억 원…분기 최대해외매출 비중 58%…세븐나이츠, 모두의마블 등 인기

   
 
[아이티데일리] 넷마블게임즈(대표 권영식, 이하 넷마블)는 지난 2분기(4~6월) 연결기준 매출 3,525억 원을 기록하며 분기 기준 역대 최고매출을 달성했다고 8일 밝혔다. 이 중 해외매출은 2,036억 원으로 전체 매출 중 58%를 차지했다.

2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44.6% 증가한 수치이며, 영업이익은 전년 같은 기간보다 2.8% 늘어난 534억 원을 기록했다. 상반기(1~6월) 연결기준 매출은 6,787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51.8% 증가했고, 같은 기간 연결기준 영업이익은 1,128억 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9.5% 늘었다. 

   
▲ 넷마블 연결기준 2분기 실적 표

특히, 2분기 전체 매출의 해외매출 비중이 사상 처음으로 전체 매출의 절반 이상을 차지했는데, 이는 ‘세븐나이츠’, ‘모두의마블’, ‘마블 퓨처파이트’ 등의 인기 덕분이라는 분석이다. 지난 2월 일본 시장에 진출한 ‘세븐나이츠’는 출시 100일 만에 누적 다운로드 400만을 돌파했으며, 지난 6월에는 일본 애플앱스토어 최고매출 3위를 기록했다. 일본 게임시장에서 외산 게임이 이 같은 성적을 거둔 것은 ‘세븐나이츠’가 최초다.

넷마블 관계자는 “올해 글로벌 시장 공략을 위해 현지화 개발 및 마케팅에 투자를 집중하고 있으며, 이에 따라 해외매출 비중도 58%까지 증가했다”면서,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글로벌 공략에 집중 투자해 가겠다”고 말했다.

넷마블은 하반기에도 다양한 신작을 통해 국내외 게임시장 공략에 나선다. 우선 지난 6월 말 출시 직후 국내 양대 마켓 최고매출 1위를 기록하며 높은 인기를 유지하고 있는 ‘스톤에이지’를 순차적으로 글로벌 시장에 내놓을 예정이다.

또한, 게임업계에서 하반기 최고 기대작으로 꼽히는 ‘리니지II: 레볼루션’을 연내 출시할 예정이다. 모바일 MMORPG ‘리니지II: 레볼루션’은 ‘언리얼 엔진4’를 사용한 최고 수준의 그래픽으로 원작의 감성을 완벽히 재현했으며, 리니지 고유의 혈맹 시스템과 실시간 공성전, 최대 규모의 오픈필드를 그대로 옮겨와 이용자들에게 높은 기대를 받고 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