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3.30
뉴스홈 > 모바일
KT, 가족끼리 데이터·멤버십 공유 ‘올레 패밀리박스’ 선보여와이브로와 LTE 결합한 ‘와이브로 하이브리드 에그’도 공개

   
 
[아이티데일리] KT(회장 황창규)는 단말기 유통구조 개선법 시행을 앞두고 다양한 계획을 발표, 고객의 통신비 부담은 줄이고 혜택은 늘려갈 것이라고 29일 밝혔다.

KT는 ▲새로운 형태의 결합 플랫폼 ‘올레 패밀리박스’ 출시 ▲서울, 경기 및 6대 광역시 주요 광역버스 정류장에 ‘3배 빠른 기가 와이파이’ 구축 ▲와이브로와 LTE를 결합한 ‘와이브로 하이브리드 에그’ 출시 ▲제휴 할인과 멤버십 혜택 강화 ▲고객과 유통망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온라인 환경 구축 등 고객 편익 확대를 위한 계획을 발표했다.

특히, 10월 출시 예정인 ‘올레 패밀리박스’는 가족 간 데이터와 멤버십 포인트를 공유할 수 있고 매월 보너스 혜택이 추가 제공되는 결합서비스 앱이라고 설명했다. 모바일 2회선 이상 결합 상품에 가입한 가족 구성원이 자신이 보유한 데이터와 포인트를 ‘박스’에 넣어두면 필요한 사람이 언제든 쓸 수 있으며, 남은 데이터는 다음 달 말까지 자동 이월된다. 또 매달 가족 구성원 수만큼 1인당 데이터 100MB와 멤버십 포인트 1,000점이 보너스로 부여되고, 올레 와이파이 이용권도 가족당 1매씩 함께 제공된다.

아울러 KT는 와이브로와 LTE의 장점을 결합, 와이브로 신호가 잡히지 않는 지역에서는 LTE 망에 자동 접속하는 ‘와이브로 하이브리드 에그(WiBro Hybrid Egg)’도 국내 최초로 출시한다고 덧붙였다. 요금제는 2종으로 10GB는 월 1만 5천원, 20GB는 월 2만 2천원(24개월 약정 시, 부가세 별도)에 제공한다.

이밖에도, ‘3배 빠른 기가 와이파이’ 서비스를 올 연말까지 전국 4천5백여 곳으로 확대, 10월부터는 승차 인원이 많은 서울, 경기 및 6대 광역시 주요 광역버스 정류장에 ‘기가 와이파이’를 구축할 계획이다. 또한, 통신 요금 할인을 비롯해 매년 항공 마일리지도 제공하는 ‘올레 만마일 KB국민카드’를 10월 1일 출시할 예정이다.

KT 마케팅부문장 남규택 부사장은 “올 초부터 통신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들의 불편함을 없애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다”며, “단통법이 시작되는 10월, 그리고 그 이후에도 KT만의 서비스와 혜택을 끊임없이 발전시켜 고객의 선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KT는 이달부터 ‘고객 최우선 경영실’을 CEO 직속부서로 신설해 운영 중이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