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29
주요뉴스
뉴스홈 > 문화
SKT-한국GM, ‘스마트 초록 버튼’ 3만명에게 무상 지원‘쉐보레’ 계약 고객 중 2만명 추첨,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서 1만명 선정

 
   
▲ 한국GM 세르지오 호샤 사장(왼쪽), SKT 박인식 사업총괄(오른쪽)

[아이티데일리] SK텔레콤(대표 하성민, 이하 SKT)이 한국GM(사장 세르지오 호샤)과 손잡고 긴급 응급호출 서비스 ‘스마트 초록버튼’을 총 3만명에게 무상 지원한다고 1일 밝혔다.

양사는 이날 ‘2014 슈퍼 세이프티 프로젝트 시즌2’에 대한 공동 사회공헌 협약식을 개최, 11월 30일까지 석 달간 한국GM의 ‘쉐보레(Chevrolet)’ 브랜드 차량을 계약하는 고객 중 추첨을 통해 선정된 2만명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선정된 청소년 1만명 등 총 3만명에게 SKT의 ‘스마트 초록버튼’ 기기와 서비스를 무상 지원키로 했다.

SKT는 안드로이드 기반인 ‘스마트 초록버튼’이 어린이 등 사용자가 위기 상황에서 초록버튼 기기를 누르면 보호자의 휴대전화에 긴급 응급호출(위치정보문자 및 알림)을 할 수 있고, 또 호출을 받은 보호자가 경찰 신고까지 할 수 있는 ‘어린이 안전지킴이’ 서비스라고 설명했다. SKT는 향후 기업들이 자사의 마케팅 활동과 어린이 안전에 대한 사회공헌 활동을 연계할 경우 ‘스마트 초록버튼’을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이번 ‘2014 슈퍼 세이프티 프로젝트 시즌2’를 통해 ‘스마트 초록버튼’을 지급받은 고객은 올해 연말까지 온라인을 통해 서비스 등록을 해야 하며, 등록 시점부터 1년 동안 무료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추첨 결과는 오는 29일부터 12월 8일까지 2주 간격으로 총 6회에 걸쳐 한국GM ‘쉐보레’ 차량을 구입한 해당 대리점과 ‘쉐보레’ 홈페이지에 공지된다.

SK텔레콤 박인식 사업총괄은 “사회 전반적인 안전 인프라에 대한 각성과 자숙의 분위기가 만연한 때에 안전 사회를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해 매우 뜻 깊다”며, “당사의 유무선 통합 ICT 솔루션 제공을 통해 어린이 안전 등 여러 분야의 사회 안전에 기여하는데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